강순범 건국대 교수, 국제부인암학회 부회장으로 취임

이필호 / 기사승인 : 2012-10-25 16:00:4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강순범 교수
[스페셜경제] 강순범 건국대학교 의학전문대학원 교수가 국제부인암학회(IGCS) 부회장으로 선임됐다. 임기는 2년이다.


건국대학교는 75개국 1500여명의 동 학회 회원이 참여한 지난 8월 15일의 선거에서 한국인으로서는 처음으로 국제학회 부회장에 강 교수가 당선됐으며 지난 13일부터 16일까지 4일간 캐나다 벤쿠버에서 열린 제 14차 국제부인암학회에서 부회장으로 취임했다고 25일 밝혔다.

강 교수는 1993년부터 국제부인암학회 정회원으로 활약해왔으며 2006년부터 2010년까지 4년간 우리나라 최초로 국제부인암학회 상임이사(council member)로 활동하면서 한국의 부인종양학 분야의 발전을 세계의 부인종양학 분야 석학들에게 알려왔다.

국제부인암학회는 1985년 창립되었으며 부인종양 전문의 외에 방사선 종양 전문의, 내과 종양 전문의, 병리과 전문의 등 75개국으로부터 1500명 이상의 회원이 활동하고 있다. 미국부인종양학회와 더불어 부인종양학 분야의 리더 역할을 하는 대표적인 국제기구이다.

국제부인암학회는 전 세계 부인암 환자의 삶의 질 향상은 물론, 예방, 치료 및 연구 활동에 공헌하고자 비영리적으로 운영되고 있다. 2년마다 정기 국제학술대회를 개최하고, 인도, 인도네시아 등 개발도상국가 들을 대상으로 지역대회의 유치를 적극 지원, 개최함으로서, 전 세계 여성암 환자의 건강 증진에 이바지하고 있다.

강 교수는 2002년 이미 서울에서 제 9차 국제부인암학회 국제학술대회 기획위원장으로 활동하며 학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한 바 있다.

최근 30년을 몸담아 온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교수직을 지내고, 올 3월 건국대병원으로 자리를 옮겨 왕성한 진료와 교육, 연구 활동을 하고 있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