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그룹, SK텔레콤 둘로 쪼개는 지배구조 개편설…‘사실 무근’

황병준 기자 / 기사승인 : 2015-11-04 15:17:3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황병준 기자]SK그룹이 통신계열사인 SK텔레콤을 둘로 쪼개고 SK(주)와 합병하는 이른바 지배구조 개편설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고 해명했다.


4일 SK그룹은 분할후 분할신설법인(가칭 ‘SK하이닉스홀딩스’)의 SK와의 합병추진 보도에 대한 한국거래소의 조회공시 요구에 ‘사실 무근’이라고 밝혔다.


SK 측은 “SK하이닉스를 때어내는 지배구조 개편은 그동안 시장에서 많이 나왔던 이야기”라며 “이는 사실무근이며 당장 진행되기도 어려운 일”이라고 말했다.


또한 삼일 회계법인에 SK텔레콤의 분사 작업을 맡겼다는 것 역시 “사실이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한 언론은 SK그룹이 통신계열사인 SK텔레콤을 인적분할한 뒤 하이닉스 지분 20%를 보유하는 ‘SK하이닉스홀딩스’를 신설, 이를 그룹 지주사인 SK(주)와 합병할 것이라고 보도한 바 있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황병준 기자
  • 황병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국내 산업계 전반을 총괄하고 있는 취재 1팀 부장 황병준입니다. 재계, 전자, 이통, 자동차, 방산, 금융지주 및 공기업 등을 총괄하고 있습니다. 항상 최선을 다해 정확한 뉴스를 독자들에게 들려드리기 위한 노력을 경주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