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3.1운동 101주년기념 ‘101번째 프로포즈’ 캠페인 실시

문수미 기자 / 기사승인 : 2020-02-25 18:46:4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문수미 인턴기자]KB국민은행은 25일 3.1운동 101주년을 맞아 ‘KB국민은행 101번째 프로포즈 캠페인’을 실시한다.

서대문형무소 여옥사 8호실의 노래인 ‘대한이 살았다’ 2020 버전 배포 및 독립 영웅 11인의 청춘을 표현한 예술작품을 공개했다.

‘대한이 살았다’는 3.1운동 직후 서대문형무소 여옥사 8호실에 함께 투옥되어 옥중에서도 만세운동을 펼친 7인의 여성 독립운동가들이 부른 노래를 재현한 것이다.

국민은행에 따르면 지난 2019년 ‘대한이 살았다’ 원곡은 정재일 작곡, 박정현 노래, 김연아 내레이션을 통해 100년전 여옥사 8호실, 참혹한 현실 넘어 울려 퍼졌을 ‘영원한 평화’를 기원하는 독립투사의 열망을 표현했다면, ‘2020 버전’에서는 3.1운동 101주년인 올해가 독립 영웅들의 희생을 통해 비약적으로 발전한 지난 100년을 넘어 더욱 위대해질 대한민국의 새로운 100년을 시작하는 첫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는 설명이다.

새로운 100년의 주인공인 청춘을 대표해 래퍼 매드클라운과 가수 루나가 노래했고 이번 버전에서도 정재일 음악감독이 편곡을 맡았다.

아울러 국민은행은 독립 영웅 11인의 청춘을 101년이 지난 오늘날의 예술가 홍원표, 김정윤, 찰스장, LAC크루, 한중수, 연여인, 성립, Grafflex들에 의해 재해석한 작품들을 청춘마루를 통해 공개한다고 전했다.

‘청춘마루’ 외벽에서는 그래피티 아티스트 닌볼트가 그린 가로 15M 세로 7M 규모의 ‘독립 영웅 11인의 미소’도 볼 수 있다.

이와 더불어, 국난시기를 희생과 단결로 극복한 독립영웅들의 의지를 다시금 되새겨 오늘날의 어려움을 해결해 나가자는 뜻을 담아 ‘대한이 살았다 통장’을 3월 중 발급한다.

‘대한이 살았다 통장’ 발급 좌수 및 대한이 살았다 기념 영상 공유/좋아요 수는 건당 2,020원을 기부금으로 조성, 독립운동 기념사업에 최대 1억 원을 후원한다.

국민은행 관계자는“금번 캠페인을‘101번째 프로포즈’로 명명한 것은 지난해 다양한 3.1운동 100주년 기념행사를 통해 국난을 극복해온 선조들의 기상과 숭고한 희생의 가치를 되새겨 보았다면, 올해는 우리 모두가 단합된 마음으로 지금의 어려움을 슬기롭게 극복해 보다 위대한 대한민국에서 살아갈 100년 후 후손들에게 영웅으로 기억되자는 새로운 제안의 의미를 담은 것이다”라고 밝혔다.

또한 “참혹한 현실과 마주했음에도 후손들을 떠올리며 매 순간을 이겨냈을 ‘독립영웅 11인의 미소’가 각자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하고 있을 국민 모두에게 희망과 격려의 메시지로 전달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스페셜경제 / 문수미 기자 tnal976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문수미 기자
  • 문수미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과 자동차 2진을 맡고 있는 문수미 기자입니다. 정확하고 신속한 정보를 전달하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