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트럭버스코리아 페어 2019’, 성공적 마무리

정민혁 기자 / 기사승인 : 2019-11-18 18:26:5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 정민혁 인턴기자] 만트럭버스그룹의 한국법인인 만트럭버스코리아가 자체 상용차 박람회인 ‘만트럭버스코리아 페어 2019’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3일간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진행된 ‘만트럭버스코리아 페어 2019’는 자사의 차량과 기술을 다양하게 체험할 수 있는 행사로 국내 상용차 업계 최초로 2회 연속 개최된 것으로 전해졌다.


아울러 만트럭버스코리아 페어 행사장에는 수입 상용차 중 가장 폭넓은 제품군을 갖춘 만트럭버스의 다양한 제품이 전시됐으며 첨단 안전 사양(EBA, ESP, ACC) 등 만트럭버스의 제품 특장점을 생생히 경험할 수 있는 시승 체험 및 스탬프랠리, 에코백 컬러링 이벤트, 캐리커처 이벤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돼 관람객에게 다채로운 즐거움을 선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이번 행사에서 유로 6D 배출 기준을 충족하는 엔진을 장착한 신 모델을 최초로 선보이며 방문객은 물론 상용차 관계자의 관심을 모았으며 마지막 날인 18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아태지역 총괄 틸로 할터 사장 및 만트럭버스코리아 막스 버거 사장, 트럭 제품 및 영업 총괄 심재호 부사장이 올해 만트럭버스코리아의 성과를 되짚어보고 한국 시장의 중요성과 함께 만트럭버스코리아의 미래 비전을 발표한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트럭 부문에서는 2001년 국내 시장 진출 및 이듬해 첫 트럭 판매 이후 트럭 누적 판매 1만대를 돌파하는 성과를 되짚었으며 버스 부문에서는 2층 버스 100대 판매 돌파 및 CNG 버스의 현재 성과를 발표하고 국내에서 유일하게 지사를 통해 직접 버스를 판매하는 수입 상용차 브랜드임을 강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작년 제기된 제품 이슈 이후 후속 조치 결과도 소개했고 당시 제기됐던 현상에 관해 문제 원인을 파악하고 근본적으로 해결하기 위한 조치를 진행했으며 1년이 지난 현재까지 새로이 제기되는 이슈는 없다고 설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만트럭버스코리아 막스 버거 사장은 “작년에 이어 올해도 만트럭버스코리아의 제품을 체험하고 즐길 수 있는 자리인 만트럭버스코리아 페어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고객과 밀접하게 소통할 수 있는 기회를 적극적으로 모색하고 서비스 역량 강화에 박차를 가하는 등 고객이 만족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지속적인 투자와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스페셜경제 / 정민혁 기자 jmh899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민혁 기자
  • 정민혁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과 자동차 2진을 맡고 있는 정민혁 기자입니다. 이해하고 정확하게 쓰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