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유료회원 서비스 도입…1달에 4900원

최문정 기자 / 기사승인 : 2020-06-01 18:03:3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1일 정식출시된 네이버의 유료회원 서비스 '네이버플러스 멤버십' (사진제공=네이버)

 

[스페셜경제=최문정 인턴기자]네이버는 ‘네이버플러스 멤버십’을 정식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멤버십 가입은 이날 오후 3시부터 가능하다. 가격은 오픈 특가로 월 4900원으로 책정됐다.

또한 멤버십 회원을 대상으로 ‘1개월 무료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처음 한 달간은 네이버플러스 멤버십을 무료로 제공한다.

네이버 관계자는 “네이버 멤버십은 이용자들이 네이버의 다양한 서비스를 누리며 추가 혜택을 받을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라며 “이용자들이 보다 다양한 창작자판매자와 만날 수 있는 기회가 만들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또한 “멤버십 프로그램이 이용자의 구매 전환율을 높여 많은 소상공인의 성장으로 이어지는 선순환 구조가 마련될 것”을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멤버십 회원은 쇼핑, 예약 등의 네이버 서비스를 네이버페이로 결제 하면 월간 구매금액에 따라 최대 5%적립(기본 적립 1%포함)이 가능하다. 월간 결제금액 20만원까지는 이용금액의 4%, 20만~200만원은 이용금액의 1% 적립이 된다. 1회 적립 한도는 8천원이다.

또한 디지털콘텐츠 혜택으로 ▲네이버웹툰·시리즈 쿠키 20개 ▲VIBE 음원 300회 듣기 ▲시리즈On 영화·방송 감상용 캐시 3300원 ▲네이버클라우드 100GB 추가 이용권 ▲오디오북 대여 할인 쿠폰 중 4 가지를 선택해 이용할 수 있다.

월 이용요금에 일정 금액을 추가로 지불하면 선택한 디지털콘텐츠 혜택을 업그레이드 할 수도 있다. 예를 들어 ‘VIBE 음원 300회 듣기’ 혜택을 선택한 회원이 월 3850원을 추가 지불하면 ‘월간 스트리밍 무제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네이버클라우드 이용권을 선택한 이용자는 추가요금을 내면 저장용량 업그레이드가 가능하다.

한재영 네이버 리더는 “네이버플러스 멤버십이 이용자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함과 동시에 중소상공인들의 매출 성장을 견인하는 마중물로써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면서 “나아가 보다 다양한 창작자와 중소상공인이 조명되는 긍정적인 흐름으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사진제공=네이버]

 

스페셜경제 / 최문정 인턴기자 muun09@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최문정 기자
  • 최문정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스페셜경제 기자 최문정입니다. 항상 객관적인 보도를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