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시니어 ICT 전문가 양성 “노년층 일자리 창출”

최문정 기자 / 기사승인 : 2020-05-28 17:57:3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KT와 한국노인인력개발원, 경기도사회서비스원 기관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스페셜경제=최문정 인턴기자] KT는 남양주종합재가센터에서 한국노인인력개발원, 경기도사회서비스원과 스마트 돌봄과 노인 일자리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에 따라 세 기관은 ‘스마트 돌봄 매니저’를 양성하고 디지털 소외를 해결하는 노인 일자리를 창출해나갈 방침이다.

스마트 돌봄 매니저는 노인 대상 IT 교육을 위해 양성된 시니어 ICT 전문가다. 이들은 독거노인 대상 치매 예방 교육과 그 외 지역사회 정보격차 해소를 위한 IT 기술을 교육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은 노인 일자리 사업 예산 지원을 포함한 사업을 총괄한다. KT는 정보격차 해소 교육과 노인 일자리 신규 사업 콘텐츠 개발, 스마트 돌봄 매니저 양성을 담당한다. 마지막으로 경기도사회서비스원은 지역 내 스마트 돌봄 매니저 서비스 수요자를 발굴하고 매니저 양성 교육을 지원한다.

세 기관은 시범적으로 올해 12월까지 경기도 세 지역(남양주시·과천시·의왕시)에서 스마트 돌봄 매니저 60명을 양성하고 일자리에 배치한다. 내년에는 전국 500명 규모로 사업을 확대해 시행할 계획이다.

자세한 모집 계획은 내달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수행기관인 과천실버인력뱅크·의왕시니어클럽·남양주실버인력뱅크를 통해 공고될 예정이다.

스마트 돌봄 매니저는 60세 이상 남양주·과천·의왕에 거주하는 사람이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또한 선발된 매니저들은 한 달 간 매니저 양성 교육에 참여하고, 7월부터 본격적으로 근무에 배치될 방침이다.

KT는 그간 정보 교육 프로그램인 ‘IT서포터즈’를 운영해 온 노하우를 바탕으로 스마트 돌봄 매니저 양성 교육 과정을 마련했다. IT서포터즈는 정보격차 해소를 목표로 꾸려졌으며 KT의 전·현직 임직원이 진행했다. 10년 동안 약 370만명에게 정보격차 완화를 위한 교육을 진행했다.

이선주 KT 지속가능경영단장 상무는 “이번 민관협력을 통한 양질의 일자리 창출로 우리 시니어 계층이 더욱 건강하고 활력 넘치는 생활을 할 수 있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KT는 스마트 돌봄 서비스 확충 등 고령사회 문제 해결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KT는 남양주종합재가센터에 노인 대상 ICT 인프라 교육을 위한 ‘스마트돌봄 교육장’도 운영한다. 이 교육장에서는 최근 널리 사용되는 스마트폰, 키오스크 체험 교육과 치매 예방을 위한 교육을 진행한다. 또한 AI 기가지니 감성케어와 슈퍼VR을 통한 비대면 재활 및 인지훈련 서비스도 체험할 수 있다.

 

[사진제공=KT]

 

스페셜경제 / 최문정 인턴기자 muun09@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최문정 기자
  • 최문정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스페셜경제 기자 최문정입니다. 항상 객관적인 보도를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