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추경 통과되면 내달 13일부터 재난지원금 지급”

오수진 기자 / 기사승인 : 2020-04-24 17:54:1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

 

[스페셜경제=오수진 인턴기자] 청와대는 24일 다음달 13일부터 전 국민에게 코로나19 대안 긴급재난지원금을 지급할 수 있도록 국회에 2차 추경(추가경정예산안) 처리를 오는 29일까지 통과해 줄 것을 촉구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 브리핑에서 “더불어민주당은 오는 29일까지 추경안이 통과돼야 한다는 입장”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강 대변인은 “정부는 이 스케줄에 맞춰 기초생활보호대상자 등에 대해서는 다음달 4일부터 현금 지급이 가능하도록 준비하고 있다”며 “나머지 국민들은 5월10일부터 신청을 받아서 5월13일부터 지급할 수 있도록 준비를 하고 있다”고 입장을 밝혔다.

그는 “다만 모든 일정은 국회에서 추경안이 통과 돼야만 가능한 일”이라며 “부디 추경안의 조속한 통과를 당부드린다”고 했다.

이어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긴급재난지원금 지급과 관련해 국민 편리성과 신속성을 강조했다”며 “국민이 편리하게 수용할 수 있는 방안을 강구해야 하며 최대한 빨리 지급해야 할 수 있어야 한다는 뜻”이라고 덧붙였다.

<사진제공=뉴시스>

스페셜경제 / 오수진 기자 s22ino@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수진 기자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