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1분기 영업익 14.2%↑…“주요 계열사 실적 호조 덕”

홍찬영 / 기사승인 : 2020-05-15 17:49:5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홍찬영 기자]㈜한화의 금융과 태양광, 방산 등 주요 계열사의 실적호조로 안정적인 1분기 실적을 기록했다.

㈜한화는 연결기준 1분기 매출액 14조 4619억원, 영업이익 2964억원, 당기순이익 1847억원을 달성했다고 15일 공시했다.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21.4%(2조5,531억원), 영업이익은 14.2%(369억원), 당기순이익은 6.2%(108억원)가 증가한 것이다.

코로나 19 여파로 불확실성이 증대되는 상황에도, 주요 계열사들의 실적 호조에 힘입어 안정적인 성과를 낼 수 있었다는 게 사측의 설명이다.

매출액의 경우 금융부문 실적 증가와 한화에어로스페이스의 매출 확대가 성장세를 이끌었으며, 자체사업 중 방산부문의 실적 정상화도 매출 증가에 기여했다.

영업이익의 경우 한화솔루션이 태양광부문 호조 및 원재료 가격 하락에 따른 스프레드 개선으로 전년대비 큰 폭으로 증가했으며, 한화생명도 신규계약 매출과 계속보험료 확대 등에 따라 양호한 실적을 달성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수출 증가에 따른 수익성 개선으로 흑자 전환됐다.

㈜한화 측은 “연간 실적은 코로나19 확산 및 저유가로 인해 일부 영향이 불가피할 것으로 예상된다”면서도 “방산 실적 회복에 따른 자체사업 및 손해율 개선에 따른 보험 계열사의 실적 향상으로 전년 대비 개선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스페셜경제 / 홍찬영 기자 home21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