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경남은행, “지역에 한국판 ‘시니세(노포)’ 육성한다”

이인애 기자 / 기사승인 : 2019-06-16 13:49:0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이인애 기자] BNK경남은행이 백년가게 지원 제도를 통해 지역 소상공 자생력과 경영환경 제고에 나선다.

BNK경남은행은 지역 소상공 자영업자(체)와의 상생과 동반 성장을 위해 ‘백년가게 지원 제도’를 도입 시행한다고 14일 밝혔다.

백년가게 지원 제도는 30년 이상 명맥을 유지하며 지역민의 사랑을 받아온 지역 내 도소매, 음식점 가운데 중소벤처기업부ㆍ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으로부터 우수성과 성장성을 인정받은 등 소상공 자영업자(체)를 분기(연 4회)마다 발굴·선정,홍보·마케팅 인프라 개선과 영업(판매) 증진에 도움이 되는 특별 혜택을 주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지역 내 소상공 자영업자(체)의 열악한 홍보·마케팅 인프라 개선을 위해 BNK경남은행이 직접컨설턴트로 나서 배너 등 각종 광고와 디자인, 사내 방송 광고론칭, 언론 홍보 등을 입체적으로 지원한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영업(판매) 증진을 위해 경남 BC카드 2~6개월 무이자 할부 등 소비 촉진을 위한 다양한 금융방안을 협의를 통해 잇따라 마련할 계획이라고 경남은행 측은 전했다.

황윤철 은행장은 “일본의 경우 심각한 고령화와 소비 위축에도 불구하고 대를 이어 승승장구하고 있는 가게와 기업이 적지 않다. 특히 시니세로 불리는 소상공 자영업자(체)의 경우 스스로는 물론 사회 구성원들의 하나 된 관심과 지원에 힘입어 함께 지켜지고 성장해왔다. 지역의소상공 자영업자(체)들이 생존을 넘어 경쟁에서 살아남아 장수할 수 있게 다각도의 지원책을 지속적으로 강구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BNK경남은행은 수일 내에 경상남도와 울산 지역 소상공 자영업자(체) 가운데 10곳을 백년가게 지원 제도 수혜 대상으로 선정해 발표할 예정이라는 입장이다.

 

스페셜경제 / 이인애 기자 abcd2ina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인애 기자
  • 이인애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과 방산 2진을 맡고 있는 이인애 기자입니다. 항상 바른 기사만을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