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경남은행, ‘신 여신금리체계’ 구축…대출 금리 체계 합리성과 산출 투명성 높여

이인애 기자 / 기사승인 : 2019-11-11 17:56:0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지난 1월부터 10월까지 신 여신금리체계 구축 테스크포스팀 운영해 시스템 분석ㆍ설계ㆍ개발 등 모든 과정 완료
-기존 금리 산출 프로세스와대출 금리 결정 방식과 운용 등 합리적으로 바꿔
-개정된 대출금리체계 모범 규준 반영, 금융 소비자 권익 보호 위한 장치도 함께 마련

[스페셜경제=이인애 기자]BNK경남은행은 대출금리 체계 합리성과 산출 투명성을 높이기 위해 ‘신 여신금리 체계’를구축했다고 전했다.

11일부터 전면적으로 적용될 신 여신금리 체계는 기존 금리 산출 프로세스와 대출 금리 결정 방식과 운용 등을 합리적으로 바꿨다는 설명이다.

특히 개정된 대출금리 체계 모범 규준을 반영했을 뿐만 아니라 금융 소비자 권익 보호를 위한 장치도 함께 마련됐다는 게 경남은행 측 설명이다.

이번 신 여신금리 체계 구축으로 ▲금리 산출 체계의 합리성과 객관성 확보 ▲금융당국 정책 및 소비자 권익 보호 강화 등에 부응 ▲금리 모니터링을 통하여 내부통제 시스템 강화 등이 가능해졌다고 경남은행 측은 밝혔다.

BNK경남은행 관계자는 “10개월 간 기존 대출금리 체계를 전반적으로 수정하고 은행연합회의 ‘대출금리 체계의 합리성 제고를 위한 모범규준’에 부합되게 했다. 더욱 투명하고 합리적인 대출금리 운용으로 고객과 지역민에게 신뢰 받는 은행이 되겠다”고 말했다.

BNK경남은행은 신 여신금리 체계 구축을 위해 지난 1월부터 10월까지 테스크포스팀을 운영해 시스템 분석ㆍ설계ㆍ개발ㆍ통합테스트ㆍ안정화 등 모든 과정을 완료했다고 전했다.

 

 

스페셜경제 / 이인애 기자 abcd2ina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인애 기자
  • 이인애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과 방산 2진을 맡고 있는 이인애 기자입니다. 항상 바른 기사만을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