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임원·담당조직 25% 감축…OLDE로 전환 가속도

홍찬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10-05 11:49:0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홍찬영 기자LG디스플레이가 전체 임원·담당 조직 인력 25%를 감축했다.

LG디스플레이는 4일 사업의 근본적 경쟁력 강화와 효율적인 의사결정 구조로의 체질 개선을 위한 조기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발표했다.

이번 조직개편을 통해 LG디스플레이는 조직 운영의 효율성을 높이고 단순화를 위한 목적으로, 전체 임원·담당 조직의 약 25%를 감축했다.

또 OLED로의 사업 전환을 가속해 나간다는 전략을 세워 LCD TV 개발 조직을 통합하는 등 LCD 관련 조직을 축소했으며 이에 따른 자원은 전략 사업인 대형 OLED 및 중소형 P-OLED 사업 분야로 전환 배치하기로 했다.

이밖에 LG디스플레이는 철저한 미래 준비 차원에서 CTO 산하 조직도 재편했다. 미래 디스플레이 개발에 필요한 선행기술 및 핵심 원천기술 확보를 위해 CTO 산하를 기반기술연구소, Display 연구소 등 2개 연구소 체제로 재편하여 연구개발(R&D) 기능을 강화했다.

한편, TV·모바일·IT 등 3개 사업부 체제는 현행대로 유지된다. LG디스플레이 관계자는 “이번 조직개편은 신속한 의사결정 및 빠른 실행을 통해 사업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뼈를 깎는 노력과 체질 개선을 통해 LG디스플레이만의 차별화된 제품 및 기술력을 제고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지난달 16일, LG디스플레이 최고경영자(CEO)였던 한상범 부회장은 계속되는 실적 악화에 책임을 지고 사퇴했다.

이후 정호영 LG화학 사장이 새 CEO에 선임되면서 직원들을 대상으로 경영 환경 설명회를 열고 희망퇴직에 대해 안내하기도 했다.

 

스페셜경제 / 홍찬영 기자 home21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홍찬영 기자
  • 홍찬영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부 기자 홍찬영입니다. 객관적이고 정확한 사실만을 보도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