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공개채용 대신 상시채용 실시…“맞춤형 인재 찾는다”

윤성균 기자 / 기사승인 : 2019-09-13 10:53:1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윤성균 기자]대웅제약은 전통적인 ‘정기 공개채용’이 아닌 상시로 각 현업부문이 필요한 인재를 직접 선발하는 ‘상시 공개 채용’ 방식으로 전환하여 인재채용을 시작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채용의 모집 부문은 ▲연구(CMC, 해외허가·PK 약효·분석연구·세포치료제개발·CTD·인공지능 등) ▲개발(임상·PV·사업개발·제품기획 등) ▲생산(생산·QC·QA·물류·제제 등) ▲영업(수도권·지방 등) ▲마케팅(PM) ▲경영관리(회계·인사·기획·홍보) 등 분야로, 주니어급 경력자와 경력자를 대상으로 채용을 진행한다.

대웅제약은 올해 새롭게 적용된 상시 채용 방식에 따라 각 선발직무에 대한 구체적인 업무정보와 자격요건을 제시하여 각 직무 별 역량을 갖춘 우수 인재를 확보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현업부문의 임직원들이 채용 주체가 되어 직무에 적합한 인재를 발굴하기 위해 주도적으로 참여한다.

오는 11일부터 24일까지 서류접수를 진행하며 자격요건, 수행직무 등 세부사항은 대웅제약 채용 웹사이트를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지원접수도 해당 웹사이트에서 진행한다.

함보름 대웅제약 인사팀장은 “대웅제약은 ‘직원의 성장이 회사의 성장보다 우선’이라는 방침아래 구성원 모두가 업계 최고 인재로 성장하는 것을 목표로 역량강화를 지원하는 교육 프로그램과 유연한 근무 환경을 구축해왔다”며 “글로벌 헬스케어 그룹의 비전을 바탕으로 회사와 함께 성장할 잠재력 높은 인재들의 적극적인 지원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오는 19일에는 대웅제약 본사 베어홀에서 구직자들을 직접 초청하는 ‘채용설명회’도 별도로 진행할 예정이다.

채용설명회에서는 회사소개, 채용요강 외에 각 직무분야별 직원들과 진행하는 직무 소개와 멘토링 시간 등 보다 생생한 현직자와의 소통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참여를 원하는 구직자는 대웅제약 채용 웹사이트에서 17일까지 신청이 가능하다.

 

(사진제공=대웅제약)

 

스페셜경제 / 윤성균 기자 friendtolif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성균 기자
  • 윤성균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윤성균 기자입니다. 조선/철강/중화학/제약/교육을 담당하고 있으며, 영상을 제작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