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진, 인천공항 복합물류센터 ‘GDC’ 개장

문수미 기자 / 기사승인 : 2020-10-23 17:20:1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인천본부세관과 통관절차수행 합의각서 체결식 진행
글로벌 전자상거래 시장 공략 및 글로벌사업 핵심 역량 강화
  김윤식 인천본부세관장, 한진 노삼석 대표이사(제공=한진)

 

[스페셜경제=문수미 기자]한진이 복합물류센터 GDC 개장을 앞두고 글로벌사업 핵심 역량을 강화한다.

한진이 인천본부세관과 인천공항에서 자체시설 통관절차수행 합의각서 체결식을 진행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체결식에는 노삼석 한진 대표이사와 김윤식 인천본부세관장을 비롯해 양측 주요 관계자가 참석했다.

합의각서는 오는 27일 개장하는 한진 인천공항 복합물류센터 ‘GDC’(Global Distribution Centr)의 주요 기능 중 하나인 자체 특송통관시설을 운영하기 위한 것이다. 한진은 지난 2018년 인천공항 자유무역지역에 부지를 확보하고, 올해 5월 3개층, 20,000㎡ 규모로 GDC를 준공했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한진과 인천본부세관은 자체시설에서 통관하는 특송물품을 효율적으로 처리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한진은 글로벌 전자상거래, 유통, 제조업체를 대상으로 수출입 물류뿐만 아니라 인천과 부산 등 국내 주요항만을 연계해 항공·해상 환적 화물도 집중 유치할 예정이다.

한진 관계자는 “글로벌 전자상거래 시장이 계속 성장함에 따라 GDC는 글로벌사업의 핵심 역량으로 육성해 부가가치를 창출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택배·물류사업과 더불어 실적성장세를 이어갈 수 있도록 GDC를 기반으로 글로벌 사업을 확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스페셜경제 / 문수미 기자 tnal976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문수미 기자
  • 문수미 / 산업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과 자동차 2진을 맡고 있는 문수미 기자입니다. 정확하고 신속한 정보를 전달하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