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 신소진 학생 ‘아시아프 애프터’ 우수작가 20인 선정

홍찬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09-24 17:31:2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홍찬영 기자]세종대학교는 회화과 서양화전공 신소진(16학번) 학생이 지난 8월 ‘아시아프(ASYAAF) 애프터’ 우수작가 20인에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아시아프 애프터는 7월 23일부터 8월 18일까지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디자인둘레길에서 열린 젊은 미술인들의 축제 ‘2019 아시아프’에 신설된 부문으로 청년 작가들을 지원해 중견 작가로의 성장을 돕고자 하는 취지로 마련됐다.

신소진 학생은 이번 선정으로 내년 1월 8일부터 17일까지 조선일보미술관에서 열리는 특별전에 초청되는 기회를 얻게 되었다.

‘2019 아시아프’에 ‘달과 섬’, ‘물결’, ‘어떤 산수’란 세 작품을 출품한 그는 작품에서 가장 단순한 형태인 점으로 자연을 자유롭게 재해석한 풍경을 그렸다. 또한 투명한 색조와 중첩된 색을 통해 이상적인 자연의 평화로움과 신비로움을 담아냈다.

신소진 학생은 “이번 선정을 전혀 예상하지 못했다. 운이 좋았다고 생각한다. 내년 아시아프 애프터에 같이 참여하게 될 작가님들과 관계자들에게 누가 되지 않도록 좋은 작품을 걸겠다. 좋은 경험, 좋은 전시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사진제공=세종대학교]

 

스페셜경제 / 홍찬영 기자 home21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홍찬영 기자
  • 홍찬영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부 기자 홍찬영입니다. 객관적이고 정확한 사실만을 보도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