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랜드아울렛, 충청권 첫 매장 ‘세종점’ 오픈

선다혜 기자 / 기사승인 : 2020-01-21 18:41:0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선다혜 기자]국내 최대 리퍼브 전문매장인 올랜드아울렛이 중부지방 공략을 위해 충청권에 첫 점포를 연다고 21일 밝혔다.

올랜드아울렛은 오는 31일 세종특별자치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2층에 세종점을 오픈한다. 대전광역시와 공주시, 논산시 등이 주요 상권이다.

이번에 오픈하는 올랜드아울렛 세종점은 1,952㎡(약 500평) 규모로 국내외 유명 가전과 가구를 평균 40∼50% 할인 판매한다.

오픈 기념으로 삼성 60인치 SUHD TV를 51% 할인해 189만원, LG 55인치 UHD TV는 41% 할인해 99만원에 판매한다. 이들 제품은 박스 파손 리퍼브 제품이다. 또한, 스탠드 김치냉장고(567ℓ)도 52% 할인해 179만원에 내놨다.

유명 가구도 ‘특가’에 판매한다. 한샘 소파(소피탈리 900 로얄)는 41% 할인하고, 한샘 소파(칼이라 301 리클라이너)는 35% 할인해 선보인다. 이들 제품은 모델하우스 전시상품과 단순 반품 리퍼브 제품이다.

이 외에 ‘쿠첸 밥솥’, ‘해피콜 24 궁중팬’ , ‘전자레인지’, ‘온풍기’ 등을 평균 50% 할인 판매한다.

올랜드아울렛 세종점에서는 하이리퍼브샵 ‘올소’도 선보인다. ‘올바른 소비를 지향하다’를 모토로 탄생한 ‘올소’는 생활·가전·식품·패션·스포츠 등의 상품을 ‘대한민국 최저가’에 판매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올소’에서는 생활가전용품 ‘미로 가습기’를 인터넷 최저가 보다 40% 저렴하게 판매한다. 쿠쿠 밥솥은 인터넷 최저가보다 32% 저렴하게, 전동킥보드는 인터넷 최저가 대비 61% 싼 가격에 선보인다.

올랜드아울렛 세종점 김택진 대표는 “올랜드아울렛에서는 유명 가전과 가구, 생활용품 등 ‘가성비’ 높은 상품을 1만여 개 선보인다”며 “세종·대전 등 충청권 소비자들에게 알뜰쇼핑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리퍼브는 소비자의 단순 변심이나 포장상자 손상, 미세한 흠집 등으로 반품된 상품이나 전시용 상품 등을 저렴한 가격에 재판매 하는 매장을 말한다.

 

스페셜경제 / 선다혜 기자 a40662@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선다혜 기자
  • 선다혜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 전반을 담당하고 있는 선다혜 기자입니다. 넓은 시각으로 객관적인 기사를 쓸 수 있는 기자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