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가 투자한 이스라엘 ‘나녹스’ 美 나스닥 상장

원혜미 기자 / 기사승인 : 2020-08-23 17:08:3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디지털 기술 X-ray 촬영장비 ‘나녹스.아크(Nanox.ARC)’/(사진제공=SKT)

 

[스페셜경제 = 원혜미 기자] SK텔레콤은 지난해부터 투자한 차세대 의료장비 기술기업 ‘나녹스(Nano-x)’가 현지시간 21일 미국 나스닥에 성공적으로 상장됐다고 23일 밝혔다.

SK텔레콤은 지난해 6월과 올해 6월 두 차례 총 2300만 달러(약 273억원)를 전략적 투자해 나녹스 주식 총 260만7466주를 확보했다. SK텔레콤은 나녹스의 특수관계인(창업자 및 최고경영진)에 이은 2대 주주로 경영과 글로벌 사업 전개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이스라엘 기업 나녹스는 반도체 기반 디지털X-ray 기술을 토대로 기존 X-ray 장비보다 가격, 성능이 우월한 의료장비 ‘나녹스.아크’ 상용화를 추진 중이다. 이 회사는 기술력을 인정받아 신흥성장기업 자격으로 나스닥 상장에 성공했다.

SK텔레콤은 지난해 글로벌 반도체 스타트업과 협업을 모색하는 과정에서 나녹스를 발굴하고여러 차례 기술력을 검증한 후 투자를 진행했다. 향후 나녹스 핵심 반도체 제조 공장을 한국에 건설하고 5세대(5G) 통신·인공지능(AI) 등을 활용한 다양한 공동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SK텔레콤 관계자는 “해외에서도 나녹스의 기술력과 잠재력을 높게 평가하고 있어 이례적으로 빠른 속도로 나스닥 기업 공개가 이뤄졌다”며 “나녹스와 함께 차세대 의료 기술, 5G·AI를 융합한 결과물을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대표적인 혁신 사례로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나녹스의 주가는 21일 상장가 18달러에서 종가 21.7달러로 20.56% 올랐다.

 

스페셜경제 / 원혜미 기자 hwon611@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원혜미 기자
  • 원혜미 / 금융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경제부 기자 겸 아나운서 원혜미입니다. 자유, 시장, 경제에 입각한 기사만을 쓰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