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소상공인 2차 대출 ‘비대면’ 시행

윤성균 기자 / 기사승인 : 2020-07-08 17:02:5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IBK기업은행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2차 금융지원 대출을 비대면으로도 시행한다고 8일 밝혔다.

 

[스페셜경제=윤성균 기자]IBK기업은행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2차 금융지원 대출을 비대면으로도 시행한다고 8일 밝혔다.

소상공인은 기업전용 인터넷·모바일뱅킹에서 대출 신청, 보증서 발급, 대출 실행 등 모든 과정을 영업점을 방문하지 않고 진행할 수 있다.

대출에 필요한 서류는 공인인증서 기반의 스크래핑 기술로 자동 제출돼 고객이 직접 발급받는 번거로움을 없앴다.

기존 기업은행 거래가 없는 고객도 비대면으로 대출 신청을 할 수 있다. 기업 전용 모바일뱅킹 앱(App) ‘i-ONE뱅크 기업’에서 입출식 계좌 개설 후 기업 전용 인터넷·모바일뱅킹에 가입하면 기존 고객과 동일한 절차로 대출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소상공인 2차 금융지원 대출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개인사업자에게 신용보증기금 보증서를 담보로 지원하는 정책금융 상품이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앞으로도 언택트 금융 트렌드에 맞춰 개인고객을 넘어 기업고객의 편의성과 금융 접근성을 높이는 서비스를 지속 출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기업은행)

 

스페셜경제 / 윤성균 기자 friendtolif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성균 기자
  • 윤성균 / 편집국/금융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편집국 차장 겸 금융 팀장을 맡고 있는 윤성균 기자입니다. 알고 쓰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