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 435억 규모 소방헬기 납품 계약 수주

변윤재 기자 / 기사승인 : 2020-10-22 17:02:5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중앙119구조본부에 수리온 2대 공급

[스페셜경제=변윤재 기자]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은 22일 중앙119구조본부와 수리온  2대를 453억원에 계약했다고 밝혔다.

 

납품은 2022년 10월까지이고 호남119특수구조대와 충청·강원119특수구조대에 배치된다.

 

수리온은 2013년 국내에서 처음 개발된 헬기다. 주·야간 악천후에도 안정적인 기동이 가능한 다목적 헬기다. KAI는 이를 개조해 2015년 제주소방, 지난 6월 경남소방에 공급한 바 있다. 

 

이번에 계약된 수리온에는 산악·해상 전방위에서 안전한 임무수행이 가능하도록 각종 최첨단 항전시스템과 임무 장비들이 장착된다. 12인치 대화면 시현장치와 터치스크린 방식의 컨트롤러가 적용된 최신 통합항전장비가 적용되고 4축 자동비행조종장치, 기상레이더, 철탑·고압선 정보가 제공되는 한국형 3차원 전자지도, 해상비행을 위한 비상부유장치 등이 탑재된다.

 

산소공급 장치, 심실제동기 등이 포함된 응급의료장비를 비롯해 신속한 인명구조를 위한 외장형 호이스트, 비상신호위치 정보를 제공하는 탐색구조 방향 탐지기와 화재진압을 위해 배면물탱크도 장착된다.

 

KAI 관계자는 “이번 계약은 대한민국 전 권역의 대형·특수 재난사고를 담당하는 중앙119구조본부가 성능과 안전성, 후속지원능력 및 교육훈련 역량을 최우선으로 고려한 결과 수리온을 선정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내년도 헬기입찰을 앞둔 경북, 부산, 인천소방본부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스페셜경제 / 변윤재 기자 purple5765@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변윤재 기자
  • 변윤재 / 편집국/산업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어떤 말들은 죽지 않고 사람의 마음 속으로 들어가 살아남는다"
    독자의 마음에 아로새기는 기사를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