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우리공화당, ‘문죄인 끝장’…조롱 현수막 당장 철거”

오수진 기자 / 기사승인 : 2020-04-05 09:26:3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문대탄 우리공화당 제주갑 후보.

 

[스페셜경제=오수진 인턴기자] 더불어민주당은 3일 “문재인 대통령을 조롱하는 우리공화당 제주갑 문대탄 후보의 현수막, 당장 철거하라”고 비판했다.

현근택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을 통해 “문대탄 우리공화당 제주갑 후보가 ‘문대탄 찍으면 문죄인 끝장낸다.’라는 현수막을 내걸었다”며 이같이 말했다.

현 대변인은 “우리공화당은 국회에서 압도적 다수로 결의하고 헌법재판소에서 만장일치로 결정한 박근혜 탄핵을 부정하고 있다”며 “대한민국 헌법을 부정하는 세력으로 인식돼 국민들의 외면을 받고 있는 것은 당연한 일”이라고 일침을 가했다.

그는 “이러한 정당의 후보가 문재인 대통령을 노골적으로 비하하는 문구를 넣은 저질 현수막을 게시해 유권자들의 분노를 사고 있다”며 “문대탄 후보, 막말에 불과한 현수막을 당장 철거하라”고 지적했다.

이어 “국회의원이 되기 위해 출마한 후보로서 가져야 할 최소한의 품격 정도는 지켜주길 바란다”며 “민주당은 공정하고 깨끗한 선거문화를 만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제주도 선관위도 현수막을 철거하게 하여 선거를 혼탁하게 만드는 행위에 경종을 울려야 한다”고 덧붙였다.

<사진제공=뉴시스>

스페셜경제 / 오수진 기자 s22ino@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수진 기자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