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전라선 등 4개 사업에 LTE 기반 통신시스템 구축

홍찬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12-29 14:02:2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홍찬영 기자]한국철도시설공단은 전라선 익산~여수엑스포 구간 등 4개 노선에 철도통합무선망(LTE-R)을 본격 구축한다고 27일 밝혔다.

철도통합무선망은 4세대 무선통신기술(LTE)을 철도환경에 최적화한 국산 시스템으로 원주~강릉 고속철도에 성공적으로 도입·운영 중이며, 이번 4개 노선에는 22년 6월까지 구축할 계획이다.

철도 구간에 철도통합무선망이 구축되면 250km/h 이상 고속으로 달리는 열차 내에서도 안정적으로 대용량·초고속 데이터 전송이 가능해질뿐 아니라 지능형 철도서비스 제공 및 경찰·소방 등 국가재난망과의 연계 또한 가능해진다.

특히, 이번 철도통합무선망 구축으로 2021년 전라선 익산~여수엑스포 구간에 시범 운영될 한국형 열차제어시스템(KTCS-2)에 무선통신망 기반을 제공하게 된다.

김상균 이사장은 “100% 국산기술로 개발한 철도통합무선망이 일반철도에도 성공적으로 도입되면 국내 철도기술의 경쟁력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국산 철도기술을 활용해 해외사업에 적극 진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사진제공=철도공단]

 

스페셜경제 / 홍찬영 기자 home21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홍찬영 기자
  • 홍찬영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부 기자 홍찬영입니다. 객관적이고 정확한 사실만을 보도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