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강, 육군 2사단 노도부대와 함께 방태산 트래킹

홍찬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07-24 16:52:3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홍찬영 기자]동국제강은 24일, 자매결연을 맺고 있는 육군 2사단 노도부대를 방문해 위문금 2천만 원을 전달하고 부대원들과 함께 강원도 인제군 인근 방태산 계곡 트래킹을 실시했다고 이날 밝혔다.

장세욱 부회장을 포함한 동국제강 임직원 16명과 장광선 2사단장(소장), 부대 장교와 부사관 16명 등 총 32명은 방태산 아침가리 계곡 11.2km 코스 산행을 함께했다.

동국제강은 2사단과 자매결연을 맺은 이후 매년 위문 차 부대를 방문해왔고, 부대원들과 동국제강 임직원이 함께 산을 오른 것은 이번이 지난 해에 이어 2년째다.

트래킹을 함께한 장세욱 동국제강 부회장은 “위문금을 전달하고 기념촬영만 하는 형식적인 행사를 탈피하고자 마련한 자리”라며 “함께 걷고 대화하며 의미있는 시간을 가졌고, 앞으로도 군과 기업이 소통할 수 있는 행사를 지속적으로 마련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동국제강과 2사단의 인연은 1984년부터 시작됐다.

지금은 동국제강으로 합병된 유니온스틸이 1984년에 2사단과 자매결연을 맺은 후 매년 부대를 방문해 위문품 및 위문금을 전달하는 등 지속적으로 교류해왔다.

또한 동국제강은 2012년부터 ‘장교 특별 채용’을 통해 2사단 출신 전역 장교를 채용해왔으며, 이번 행사에도 최근 입사한 2사단 장교 출신 신입사원 1명이 산행을 함께했다.

 

[사진제공=동국제강]

 

스페셜경제 / 홍찬영 기자 home21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홍찬영 기자
  • 홍찬영 / 산업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부 기자 홍찬영입니다. 객관적이고 정확한 사실만을 보도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