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우리 소상공인 종합지원 부산센터’ 개소

이인애 기자 / 기사승인 : 2019-09-21 10:07:1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예비창업자와 자영업자를 대상으로 마케팅, 세무, 노무 등에 대한 컨설팅을 제공

[스페셜경제=이인애 기자]우리은행은 경영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영업자를 지원하기 위해 ‘우리 소상공인 종합 지원센터’를 지난 18일 부산에 개설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날 개소식에는 하태중 우리은행 중소기업그룹장과 주요관계자가 참석했다.

우리 소상공인 종합지원센터는 예비 창업자에게 상권 및 입지 분석, 창업절차 및 자금조달 방법에 대한 컨설팅을 지원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창업 후에는 경영 전반에 필요한 마케팅, 세무, 노무 분야 등을 각 분야의 전문과와 연계하여 종합상담서비스를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부산센터는 부산에 개설한 첫 소상공인 지원센터로 부산경남지역 소상공인을 지원한다는 게 우리은행 측 설명이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통계자료에 따르면 2017년 기준으로 부산, 경남에 각각 23만개, 22만개의 사업체가 있으며, 이는 경기 68만개, 서울 64만개에 이은 수치다. 우리은행은 부산센터 외에 종로센터와 판교센터 2곳을 올해 상반기부터 운영하고 있으며, 서울 명동센터와 은평센터를 오는 이달 말까지 추가 개설할 계획이라는 게 우리은행 측 입장이다.

부산센터는 우리은행 부전동금융센터 4층에 위치하고 있다.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9시부터 오후 4시까지며, 예비창업자 및 자영업자 등 누구나 무료상담이 가능한 것으로 전해졌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소상공인 대다수가 정부나 금융권 등에서 제공되는 지원제도를 모르는 경우가 많다”며 “자영업자들이 우리 소상공인 종합지원센터를 활용하여 다양한 지원을 받길 바란다”고 말했다.

 

스페셜경제 / 이인애 기자 abcd2ina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인애 기자
  • 이인애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과 방산 2진을 맡고 있는 이인애 기자입니다. 항상 바른 기사만을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