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워홈, 전국 800여개 점포에 친환경 포장재 도입

문수미 기자 / 기사승인 : 2020-10-27 16:46:0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100% 자연 분해되는 친환경 소재
▲ 아워홈 친환경 비닐 포장재 도입(제공=아워홈)

 

[스페셜경제=문수미 기자]아워홈이 친환경 소비문화에 동참한다.

아워홈은 지난 19일부터 전국 800여개 점포에 생분해성 비닐봉투를 도입했다고 27일 밝혔다.

친환경 비닐 포장재는 ‘생분해성 원료’를 사용해 제작됐다. 100% 자연 분해되는 친환경 소재다. 매립 시에는 180일 이내에 물과 이산화탄소로 100% 자연 분해돼 일반 가정에서도 재활용이 아닌 일반쓰레기로 버릴 수 있다. 해당 포장재는 한국환경산업기술원으로부터 지역 환경오염과 유해물질 감소 인증을 획득했다.

아워홈 관계자는 “최근 환경 문제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커짐에 따라 친환경 소비문화 정착에 동참하기 위해 새로운 포장재를 도입했다“며 “앞으로도 사업 영역 전반에 걸쳐 친환경 가치를 제고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모색할 것”이라고 말했다.

 

스페셜경제 / 문수미 기자 tnal976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문수미 기자
  • 문수미 / 산업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과 자동차 2진을 맡고 있는 문수미 기자입니다. 정확하고 신속한 정보를 전달하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