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yodesopsia Treatment

김동수 기자 / 기사승인 : 2019-11-19 17:21:1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Photo source : Shutterstock]

[스페셜경제= Dongsu Kim] Myodesopsia refers to a spot that appears to drift in front of the eye due to a shadow cast on the retina by vitreous debris. Majority of floaters are benign and represent remnants of a network of blood vessels that existed prenatally in the vitreous cavity. The sudden onset of several floaters may indicate serious disease. 

 

Myodesopsia

▲ [Photo source : Shutterstock]

The spots that caused by Myodesopsia are thoroughly evident when looking at a plain bright background such as the sky or white paper and appear because of the small shadows vitreous opacities cast on the retina when light passes through them. Myodesopia or also known as eye floaters, the floaters may seem to be in front of the eye but those are actually moving inside it, and what people perceive is the shadows. A large number of big and little shadows with red discoloration of vision are caused by hemorrhage into the vitreous humor. The cause is commonly traumatic injury, but spontaneous intraocular hemorrhage is observed in proliferative diabetic retinopathy, hypertension, or increased intracranial pressure. 

 

The cause of the Myodesopsia

▲ [Photo source : Shutterstock]

Majority of eye floaters are a consequence of a natural aging process due to the vitreous humor's loss of water and volume. Aging changes such as crystalline lens natural aging and in some cases, the vitreous detachment which makes the Weiss ring that connects the vitreous humor to the optic nerve, become a visible floater.

Longer and bigger eyeballs can be seen to the patients with high myopia and may cause the vitreous detachment to appear more frequently. It can also be a sign of increased risk of suffering certain retinal disorders. Myodesopsia is associated with diabetes due to it affects the vitreous humor and the retina.

 

I see a dot in my eye

▲ [Photo source : Shutterstock]

The dot an individual see in the eye is called the eye floaters. Black spots in vision or scientifically known as Myodesopsia are the problem that is often underestimated. If a person experiences the black spots, it is recommended to consult an eye specialist. 
According to Mark Kodenoti, a surgeon, that a dent in the vitreous body is like a ball full of gelatin which constitutes 99 percent water. The rest are organic salts, proteins such as collagen and acids. 

 

Myodesopsia development

▲ [Photo source : Shutterstock]

Normally, child and young adult have the consistency of jelly or gelatin of vitreous but as a person goes to middle age stage, most of the substance becomes thin and watery. Floaters are the pieces of vitreous that don't liquify float around inside the vitreous cavity and it is the shadows of broken pieces of vitreous traveling across the retina. It can take numerous shapes such as squiggly lines, cobwebs, dark or light spots and flecks. Increasing amounts of floaters may indicate that the vitreous cavity is pulling away from your retina.

 

Myodesopsia diagnosis

▲[Photo source : Shutterstock]

Eye specialists, doctors, internists, ophthalmologists, and other related professionals in the eye care are the only people capable of managing and diagnosing a person if he or she has floaters. Floaters have no specific numbers and sizes. The illusion occurs within the eye, the illusion is not optic but referred to as enoptic.

 

How to treat Myodesopsia?

▲ [Photo source : Shutterstock]

Laser Vitreolysis can treat Myodesopia by removing the eye floater through the YAG laser. The laser targets the floaters by using tens of pulses to destroy them. The main objective of this treatment is to achieve a visual functional improvement that allows the patient to carry out his day-to-day activities.

Vitrectomy is an eye surgery which would replace the vitreous humor with a sterile saline solution. It is considered as an invasive procedure which means a person is not free of risks. 

Pharmacologic Vitreolysis is a medical procedure that includes the utilization of intravitreal drugs. The drugs contain a liquefying effect on the vitreous humor.

 

 

비문증(날파리증) 치료법

[스페셜경제= 김동수 기자] 비문증은 유리체 파편에 의해 망막에 그림자가 생겨서 눈앞에서 표류하는 것처럼 보이는 지점을 의미한다. 몇몇 부유물이 발병하면 심각한 질병을 나타낼 수 있다.

비문증으로 인한 반점은 평범한 밝은 배경을 볼 때 완전히 분명하며 빛이 통과할 때 망막에 생긴 작은 그림자의 유리한 불투명도로 인해 나타난다. 비문증 또는 플로터스라고 하는 부유물은 눈앞에 있는 것처럼 보이지만 실제로는 눈 안쪽으로 움직이며 사람들이 인식하는 것은 그림자다. 시력이 붉은색으로 변하는 크고 작은 그림자가 많이 발생하는데 이것은 유리체 너머에 출혈로, 원인은 일반적으로 외상성 손상이지만 증식성 당뇨병성 망막 병증, 고혈압 또는 증가한 두개 내압에서 자발적인 안내 내 출혈로 관찰된다.

안구 부유의 대다수는 유리 체액의 수분과 체적 손실로 인한 자연 노화 과정의 결과다. 수정체 렌즈 자연 노화와 같은 노화 변화 및 때에 따라 유리체 분리가 유리체 유머를 연결하는 테두리를 만든다. 

근시가 높은 환자는 더 길고 큰 안구를 볼 수 있으며 유리체 박리가 더 자주 나타날 수 있다. 또한, 특정 망막 장애를 겪을 위험도가 증가한다. 비문증은 유리 체액과 망막에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당뇨병과 연관되어 있다.

검은 점이 있으면 안과 전문의와 상담하는 것이 좋다. 외과 의사 마크 코데노티는 유리체의 움푹 들어간 부분은 99%의 물을 구성하는 젤라틴으로 가득 찬 공과 같으며 나머지는 유기염, 콜라겐과 같은 단백질 및 산이라고 설명했다.

일반적으로 어린이와 젊은 성인은 유리체가 젤리 또는 젤라틴의 일관성을 갖지만, 중년으로 갈수록 유리체의 대부분 물질이 얇고 수분이 된다고 한다. 플로터는 유리체 내부의 부유물을 움직임이 없는 유리체 조각이며, 망막을 가로지르는 깨진 유리체 조각의 그림자다. 구불구불 한 선, 거미줄, 어둡거나 밝은 반점 및 반점과 같은 다양한 모양을 취할 수 있다. 플로터의 양이 증가하면 유리체 구멍이 망막에서 멀어지고 있음을 나타낼 수 있다.

안과 전문의, 의사, 내과 전문의, 안과 전문의 및 기타 안과 전문의는 플로터가 있는 사람을 관리하고 진단할 수 있는 유일한 사람이다. 플로터는 특정 숫자와 크기가 없다. 부유물들은 눈 안에 실제 존재하므로 이들은 착시가 아닌 내시 현상으로 간주 된다.

레이저 치료법은 YAG 레이저를 통해 눈 플로터를 제거함으로써 비문증 치료를 할 수 있다. 레이저는 수십 개의 파동을 사용하여 플로터를 목표로 한다. 이 치료의 주된 목적은 환자가 일상적인 활동을 수행할 수 있는 시각적 기능 향상을 달성하는 것이다.

유리체 절제술은 유리 체액을 멸균 식염수로 대체하는 안과 수술로, 침습적 시술로 간주 되어 사람에게 위험이 없다.

약물요법은 유리 체내 약물의 사용을 포함하는 의학적 절차로, 그 약들은 유리체 액화 효과를 포함하고 있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동수 기자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