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삼성 부회장, 아산사업장 방문…“위기 이후 내다보는 지혜 필요”

윤성균 기자 / 기사승인 : 2020-03-19 16:41:2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19일 삼성디스플레이 아산사업장에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제품을 살펴보고 있다.

 

[스페셜경제=윤성균 기자]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19일 삼성디스플레이 아산사업장을 찾아 디스플레이 패널 생산라인을 살펴보고 사업 전략을 점검했다.

삼성전자 측은 이 부회장의 이번 현장 점검이 코로나19로 인한 글로벌 경제 환경의 불확실성이 높아진 가운데 당장의 위기 극복은 물론 기업인 본연의 임무인 미래사업 준비에도 만전을 기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자리에는 김기남 삼성전자 DS부문장 부회장, 이동훈 삼성디스플레이 사장, 곽진오 디스플레이연구소장, 신재호 경영지원실장 등이 참석했다.

이 부회장은 “예상치 못한 변수로 힘들겠지만 잠시도 멈추면 안된다. 신중하되 과감하게 기존의 틀을 넘어서자”며 “위기 이후를 내다보는 지혜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삼성은 경쟁 심화로 인한 공급과잉 및 패널가격 하락에 대처하기 위해 차세대 퀀텀닷(QD) 디스플레이 사업화로 시장을 선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QD 디스플레이는 빛이나 전류를 받으면 빛을 내는 초미세 반도체 입자인 QD을 이용해 보다 풍부하고 정확하게 색을 구현할 수 있으며, 구조적으로 유연해 폴더블 등 디자인 혁신이 가능한 차세대 디스플레이 기술이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스페셜경제 / 윤성균 기자 friendtolif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성균 기자
  • 윤성균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편집국 차장 겸 금융 팀장을 맡고 있는 윤성균 기자입니다. 알고 쓰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