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생명, ‘미래세대 인재양성 프로젝트’ 시행

정민혁 / 기사승인 : 2019-11-26 16:56:3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 정민혁 인턴기자] 교보생명은 4차 산업혁명과 연계한 청소년 교육기부 사회공헌사업 ‘미래세대 인재양성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는 미래를 이끌 청소년들이 건강한 사회인으로서 필요한 역량을 갖출 수 있도록 다양한 기회를 제공하는 데 목적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교육 프로그램은 ▲고등학생 대상 3D프린터 운용기능사 양성 ▲초등학생·중학생 대상 ICT기반 창의융합형 체험 등으로 진행되며 올해 하반기 400여 명의 청소년에게 교육 기회를 제공할 계획으로 전해졌다.

또한 3D프린터는 4차 산업혁명 신기술 중에서도 활용도가 높아 크게 주목받는 분야로 지난해 국가기술자격 제도가 시행됐고 건축, 의료, 문화, 예술 등의 분야에서 전문인력 수요도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교보생명은 해당 분야에 관심 있는 학생을 선발해, 필기 및 실기 교육비뿐만 아니라 시험비 등 제반 비용을 지원할 계획으로 자격증 취득을 통해 진학, 진로의 길을 열어주고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하도록 돕는 것이 목표인 것으로 전해졌다.

아울러 ICT기반 창의융합형 체험 교육도 진행하고 교육에 참여한 청소년들은 ICT기반의 3D펜, 3D프린터, AR 애플리케이션 등을 직접 만들고 체험해볼 수 있으며 콘텐츠 크리에이터를 꿈꾸는 청소년들을 위해 촬영장비를 체험, 직접 영상을 만들어보는 시간도 마련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소이프스튜디오, 주식회사 체험왕, 유쾌한 등 교육분야 임팩트기업과 연계해 청소년들이 스스로 꿈을 찾고 관련 분야에 진학할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을 지원할 것으로 전해졌다.

교보생명 차경식 교보다솜이지원센터장은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더 많은 청소년이 4차 산업 혁명 시대에 창의적 인재로 성장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장기적 관점에서 참사람을 육성하고 이를 토대로 우리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발휘하는 것이 기업들이 할 일”이라고 말했다.

 

스페셜경제 / 정민혁 기자 jmh899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