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제주지역 신종 코로나 피해 소기업·소상공인에 특별자금 지원

이인애 기자 / 기사승인 : 2020-02-12 18:44:0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제주신용보증재단에 2억원 특별출연, 30억원 규모의 보증서대출 지원
- 추가 출연 통해 대전, 전북 등 전국으로 지원 확대 예정

[스페셜경제=이인애 기자]우리은행은 제주신용보증재단과 ‘제주특별자치도 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제주신용보증재단에 출연한 2억원을 재원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으로 어려움이 예상되는 제주지역 소기업·소상공인에게 30억원 규모의 보증서 담보대출을 지원한다고 설명했다

대출한도는 최대 1억원, 대출기간은 최대 5년이라는 게 우리은행 측 설명이다. 아울러 대출기간과 대출금액에 따라 연 0.2~0.4%p의 보증료가 우대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보증서를 담보로 제주특별자치도 이차보전대출을 받는 경우 제주특별자치도로부터 대출이자의 일부를 최대 연 3.0%까지 지원받을 수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제주신보 소상공인 통장’을 대출과 함께 이용할 경우 인터넷뱅킹이체수수료 등이 면제된다고 알려진 바 있다.

한편 우리은행은 2월부터 서울특별시, 인천광역시와 특례보증 업무협약을 맺고 일시적 자금경색을 겪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피해기업에 다양한 금융지원을 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으로 피해가 예상되는 제주지역 소기업·소상공인에게 힘이 되고자 지원방안을 마련했다”며 “경기침체 및 소비심리 위축으로 피해를 입고 있는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대전, 전북 등으로 특별출연을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스페셜경제 / 이인애 기자 abcd2ina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인애 기자
  • 이인애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과 방산 2진을 맡고 있는 이인애 기자입니다. 항상 바른 기사만을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