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뉴 지프 글래디에이터’ 사랑의 블랙홀 패러디 광고에 등장

김은배 기자 / 기사승인 : 2020-02-12 18:44:0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 = 김은배 기자]지프가 미국 최대 스포츠 행사 슈퍼볼에 선보인 올 뉴 지프 글래디에이터 광고 ‘그라운드호그 데이’가 SNS상에서 가장 높은 조회수를 기록했다고 12일 밝혔다. 지프 공식 유튜브,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채널을 집계해 기록된 이 광고는 지난 10일 오전 9시(현지시간) 1억 회 이상(104,246,754회)의 조회수를 나타냈다.

배우 빌 머레이가 주연으로 등장하는 지프 글래디에이터 광고는 1993년 미국의 로맨틱코미디 영화 ‘사랑의 블랙홀’에 기반한 패러디다. 영화에서는 반복되는 지겨운 일상을 깨달음과 변화를 통해 탈출했다면, 광고에서는 지프 글래디에이터가 그 탈출의 열쇠가 되는 방식이다.

연간 USA 투데이 애드 미터에 따르면 그라운드호그 데이 광고는 시청자가 투표할 수 있는 62개의 광고 중에서 1등을 기록했으며, 유튜브 애드블리츠(AdBlitz) 자동차 부문 광고에서도 1위를 차지했다. 피플 매거진도 그라운드호그 데이 광고를 ‘최고의 광고’라고 평가했다.

 

스페셜경제 / 김은배 기자 silvership@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은배 기자
  • 김은배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전반 및 자동차·방산 업계를 맡고 있는 김은배 기자입니다. 기저까지 꿰뚫는 시각을 연단하며 매 순간 정진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