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스로이스, 어린이 알레르기 연구 위한 자선 기금 170만 파운드 조성

이시아 기자 / 기사승인 : 2019-09-24 17:31:2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이시아 기자]롤스로이스모터카는 영국 굿우드 본사에서 에벨리나 런던 어린이 병원의 알레르기 질환 연구를 위한 자선 모금 행사 ‘에벨리나 아트 포 알레르기 x 다인 온 더 라인’을 열고 기부금 170만 파운드(한화 약 25억 2천만원)를 조성했다고 24일 밝혔다.

에벨리나 런던 병원이 진행 중인 어린이 알레르기 연구는 알레르기의 예방과 치료를 통해 어린이를 보호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롤스로이스는 어린이 알레르기 치료 동참 및 후원을 위해 이번 자선 모금 행사를 개최했다.

유명한 미술 경매업자 시몬 드 퓨리가 진행을 맡은 이번 자선행사에 저명한 아티스트들의 독창적인 작품이 경매에 오르기도 했다.

그 중 가장 경쟁이 치열했던 작품은 롤스로이스모터카와 세계적인 컨템포러리 미술가 마크 퀸의 협업을 통해 탄생한 작품 팬텀이었다. “우리의 교감을 별과 나눈다”라는 작품명의 ‘팬텀’은 마크 퀸의 홍채 회화 연작에서 영감을 얻었다.

그의 작품은 최종 88만 8천 파운드(한화 약 13억 1천 7백만원)에 낙찰되며 최고가를 기록했다.

이외에도 영국 작가 제이크 채프먼과 디노스 채프먼 형제, 데이빗 야로우, 할랜드 밀러, 메리 매카트니 등 세계적인 작가들의 작품도 선보여졌다.

또한 영국 작가 조나단 헉슬리는 실시간으로 새로운 작품을 만들어냈으며, 롤스로이스와 아트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레픽 아나돌은 지난 10년 동안 롤스로이스 차량에 쓰인 색상 데이터를 활용한 작품 ‘완벽한 작품: 데이터 페인팅’을 독점 공개하기도 했다.

롤스로이스모터카 CEO토스텐 뮐러 오트보쉬는 “롤스로이스가 에벨레나 런던 병원과 함께 이 멋진 행사를 개최하게 되어 영광”이라며 “거의 2백만 파운드에 달하는 금액을 런던 최고의 의료 시설을 위해 기꺼이 쾌척해주신 고객들에게 깊이 감사 드린다”고 말했다.

에벨리나 런던 병원의 기드온 랙은 “이번 행사를 통해 조성된 금액은 프로그램의 획기적인 개선에 도움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면서 “알레르기로부터 어린이를 보호하며 궁극적으로 알레르기를 치료한다는 우리의 사명에 큰 보탬이 될 것”이라고 언급했다.

[사진제공=롤스로이스모터카]

 

스페셜경제 / 이시아 기자 edgesun99@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시아 기자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