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인니 반둥공대와 신재생에너지 세미나 공동개최…협력 강화

신교근 기자 / 기사승인 : 2019-11-10 13:16:4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지난 7일 중부발전-반둥공대 공동세미나에서 노웅환 중부발전 신성장사업단장(첫째줄 우측에서 네 번째)과 반둥공대 밤방 부총장(첫째줄 가운데), 인니전력청 부디물료노 신재생 총괄책임자(첫째줄 좌측에서 네 번째) 및 세미나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스페셜경제=신교근 기자] 한국중부발전(주)(사장 박형구)은 7일부터 8일까지 이틀간 인도네시아 반둥시 쉐라톤호텔에서 인니 반둥공대와 함께 신재생에너지 공동세미나를 개최했다고 8일 밝혔다.

본 세미나는 지난 4월 23일 한국중부발전-인니반둥공대 간에 체결한 MOU의 일환으로서 양국 에너지 관련 기관들의 많은 관심 속에서 성대하게 개최됐다.

이날 행사에는 한국중부발전 노웅환 신성장사업단장을 비롯해 반둥공대 밤방 부총장, 인니 에너지광물자원부 수티자스또또 국장, 인니 전력공사 부디물료노 신재생총괄 책임자 외 정부기관 및 반둥공대 교수 등 150여명이 참석했다.

세미나는 인니 신재생에너지 정책 소개를 시작으로 스마트 그리드, 태양광, 지열 및 바이오에너지 등 신재생에너지 전 분야에 걸친 다양한 연구성과가 발표됐으며, 또한 중부발전은 국내 기업들과 동반참여해 향후 인니 시장참여를 위한 네트워크 확대 기회를 제공했다.

한편, 중부발전과 공동으로 세미나를 개최한 반둥공대는 인도네시아 최고 공과대학으로 1대 대통령인 수카르노, 3대 대통령인 하비비 및 전력분야 정부기관 고위관료 등 정치와 에너지분야 인재를 배출한 명문대학교다.

중부발전은 지난 4월 ‘글로벌 CSV’(Creating Shared Value, 사회적 가치 창출)활동의 일환으로 반둥공대에 ‘ITB-KOMIPO LAB’(반둥공대-한국중부발전 연구소)이라 명명한 신재생에너지 연구소 설립 지원을 약속하는 MOU를 체결했으며 매년 신재생분야 공동 세미나를 개최해 인도네시아 신재생산업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박형구 사장은 “인도네시아 최고 공과대학인 반둥공대와의 세미나 공동개최를 시작으로 앞으로 인도네시아 신재생산업 발전을 위한 협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중부발전은 인도네시아 내 4개의 발전소 운영을 통해 5년 연속 연간 200억원의 안정적인 수익을 창출 할 만큼 성공적인 발전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향후 인니 정부기관, 대학 및 기업체와 의 협력을 통해 인도네시아 신재생 발전을 선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사진제공=한국중부발전>

스페셜경제 / 신교근 기자 liberty1123@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교근 기자
  • 신교근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취재2팀 소속/정치부 담당/신교근 기자입니다. 자유, 진실, 감각을 모토로 구독자 여러분들께 생수같은 기사만을 전달해 드리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