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릴 하이브리드 2.0’ 일본 판매 개시

김민주 기자 / 기사승인 : 2020-10-21 15:40:1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김민주 기자] KT&G는 필립모리스 인터내셔널(PMI)과 글로벌 협업을 통해 오는 26일부터 일본에 궐련형 전자담배 ‘릴 하이브리드 2.0’ 및 전용스틱 ‘믹스’를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일본은 러시아·우크라이나에 이어 3번째 ‘릴’ 상품 출시국가다. 일본은 궐련형 전자담배 세계 최대 소비국으로 알려져 있어 큰 호응이 예상된다는게 사측의 설명이다.

‘릴 솔리드’가 출시된 타 출시 국가들과 달리 일본 시장에선 ‘릴 하이브리드 2.0’ 및 전용스틱 ‘믹스’가 출시된다. 최초 판매 제품은 ‘매트블랙’, ‘코발트블루’, ‘프리즘화이트’, ‘메탈릭브론즈’ 4가지 색상의 디바이스와 ‘믹스 레귤러’, ‘믹스 아이스’, ‘믹스 믹스’ 전용스틱 3종이다.

PMI는 이전 출시한 국가들처럼 일본 시장에서도 KT&G 제품 판매를 전담하게 된다. 일본용 제품 출시는 후쿠오카 현, 미야기 현 등 2개 지역에서 우선적으로 시작한다.

임왕섭 KT&G NGP사업단장은 “KT&G의 독자적인 기술과 혁신성이 적용된 ‘릴 하이브리드’가 일본에 출시하게 되어 감회가 새롭다”며 “앞으로도 PMI와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해외시장의 소비자들에게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KT&G의 ‘릴’은 편의성과 휴대성을 강화한 전자담배로, 지난 2017년 출시됐다. 특히 ‘릴 하이브리드’는 KT&G만의 독자 기술로 만든 제품으로, 전자담배 특유의 연무량, 찐내, 청소에 대한 불편함 등을 해소했다.

 

(사진제공=KT&G)

 

스페셜경제 / 김민주 기자 minjuu090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민주 기자
  • 김민주 / 산업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1팀 김민주 기자입니다. 팩트에 근거한 올바른 정보만을 전달하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