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톰브라운 에디션’ 2시간만에 완판… 접속 폭주로 사이트 먹통

홍찬영 기자 / 기사승인 : 2020-02-23 12:44:3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홍찬영 기자]삼성전자 ‘갤럭시Z 플립 톰브라운 에디션’이 완판됐다. 마치 유명가수 콘서트 티켓팅을 방불케 할 정도로 치열한 구매 전쟁이었다.

삼성전자는 21일 0시부터 자사 온라인몰 삼성닷컴에서 갤럭시Z 플립 톰브라운 에디션 판매를 시작했다.

예약 판매 전부터 많은 접속자들이 한꺼번에 몰린 탓에 광(光)클홈페이지에서는 “접속 고객의 폭증으로 인해 페이지 접속이 지연되고 있다"며 "대기 순서에 따라 자동 접속된다"고 안내했다

이후 판매가 시작되는 자정이되자 에러 상태가 반복되며 접속이 되더라도 한동안 ‘접속 대기’ 상태로 표시된 탓에 원활한 구매가 이뤄지지 않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갤럭시Z 플립 톰브라운 에디션은 판매 시작 2시간 반만에 완판됐다.

삼성전자는 완판 이후 공지를 통해 “원활하지 못한 접속 환경에도 불구하고 고객 여러분의 관심 속에 준비한 수량이 전량 소진됐다”고 밝혔다.

클릭 전쟁을 뚫고 구매에 성공한 이용자들은 인증 게시들 SNS에 게시하기도 했고, 온라인 중고거래 사이트에서 제품을 판다는 글을 올리기도 했다. 한 대표 중고거래 사이트에는 21일 오전 게시된 판매글만 수백 개에 달한다..

갤럭시Z플립 톰브라운 에디션은 당초 온·오프라인에서 판매할 예정이었으나 현장 혼선 등의 방지를 위해 온라인에서만 판매가 진행됐다. 일부 오프라인 매장에서 가계약된 물량은 온라인 배송이 마무되고 추가로 물량을 확보한 이후 3월 중순 경에 배송된다.

 

[사진제공=뉴시스]

 

스페셜경제 / 홍찬영 기자 home21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홍찬영 기자
  • 홍찬영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부 기자 홍찬영입니다. 객관적이고 정확한 사실만을 보도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