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동생’ 이명희, 정용진 ·유경 남매와 조문…“유족 위로”

문수미 기자 / 기사승인 : 2020-10-26 15:27:3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차정호 ·강희석 등 신세계 사장단도 조문
▲ 이명희 신세계그룹 회장(제공=신세계)

 

[스페셜경제=문수미 기자]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여동생인 이명희 신세계그룹 회장이 빈소를 찾아 이 회장의 명복을 빌고, 유족들을 위로했다.

26일 신세계그룹에 따르면 이명희 신세계그룹 회장은 26일 오후 2시30분경 정용진 부회장, 정유경 총괄사장과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을 찾아 조문했다. 이 회장의 조문에는 차정호 신세계 사장, 강희석 이마트 사장을 포함한 신세계그룹 사장단도 함께했다. 


신세계그룹은 “이명희 회장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 유족을 만나 깊은 애도를 표하고 위로의 말씀을 전했다”고 전했다.

이명희 회장은 고(故) 이병철 삼성 창업주의 막내딸로 이건희 회장의 유일한 여동생이다.

 

스페셜경제 / 문수미 기자 tnal976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문수미 기자
  • 문수미 / 산업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과 자동차 2진을 맡고 있는 문수미 기자입니다. 정확하고 신속한 정보를 전달하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