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대우건설 ‘산성역 자이푸르지오’ 사이버 모델하우스 오픈

홍찬영 / 기사승인 : 2020-08-05 15:18:5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GS건설 산성역 자이푸르지오 조감도

 

[스페셜경제=홍찬영 기자]GS건설·대우건설 컨소시엄은 오는 7일 경기 성남시 수정구 신흥동 일원 신흥2구역 주택재개발지구에 ‘산성역 자이푸르지오’의 사이버 견본주택을 열고 본격적인 분양에 돌입한다고 5일 밝혔다.


산성역 자이푸르지오는 지하 4층~지상 29층, 31개 동, 4개 블록, 전용면적 51~84㎡, 총 4774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이 중 1718가구가 일반에 분양될 예정이다. 일반 분양분 세부 면적 별로는 ▲전용 51㎡ 38가구 ▲전용 59㎡ 606가구 ▲전용 74㎡ 996가구 ▲전용 84㎡ 78가구 등이다.

단지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시행, GS건설‧대우건설 컨소시엄이 시공을 맡는 공공분양 아파트다.

청약 일정은 오는 11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2일 1순위(해당지역), 13일 1순위(기타지역) 청약 접수를 받는다. 청약 신청은 한국감정원 청약홈을 통해서 하면 된다. 당첨자 발표는 오는 20일이며, 당첨자 계약은 9월 18일에서 25일 사이 진행된다.

일반공급은 입주자 모집 공고일 기준 2년 이상 성남시 거주자 및 2년(24회) 이상 입주자 저축을 한 무주택 세대주를 대상으로 1순위 해당 지역 접수를 진행한다. 특별 공급은 기관추천, 국가유공자, 다자녀가구, 신혼부부, 노부모부양, 생애최초 등이 있다.

단지가 들어서는 성남시 구도심 일대는 최근 들어 재건축, 재개발 등 도시 재생이 활발하게 이루어지는 지역이다. 수정구와 중원구에서 예정돼 있는 약 27개의 도시정비사업이 완료되면 일대는 약6만 가구의 새 아파트 타운으로 지어진다.

산성역 자이푸르지오가 들어서는 신흥2구역은 일대에서도 가장 쾌적한 주거 환경을 자랑한다. 단지 바로 앞으로는 12만㎡ 규모의 희망대공원이 자리해 공세권 환경을 갖췄다.

공원에는 테니스장, 족구장, 배트민턴장 등 각종 운동시설을 비롯해 어린이들이 뛰어놀 수 있는 놀이터, 물놀이장 등 다양한 휴식시설이 자리한다. 반경 1km 이내에 단대공원을 비롯해 영장근린공원 등 다양한 녹지 시설이 자리했다.

교통 환경이 우수한 역세권 환경도 보유했다. 단지에서 가까운 지하철 8호선 산성역, 신흥역, 단대오거리역을 이용하여 잠실역에 바로 닿을 수 있고, 환승을 통해 2호선 삼성역 등 강남권 출퇴근도 편리하다. 또한 분당~수서간 도시고속화도로, 헌릉로 등을 이용해 강남, 판교 등 주요 업무시설로의 이동도 용이하다.

자녀들이 안전하게 통학할 수 있는 학세권 환경도 갖췄다. 단지 옆으로 자리한 희망대 초등학교를 비롯해 성남북초, 성남서중, 성남여중 등 학교가 가까워 안전하게 도보 통학이 가능하다.

GS건설과 대우건설이 함께 공급하는 단지인 만큼 우수한 상품력도 기대를 모은다. 단지는 전 세대 남향 위주의 단지 배치로 채광과 일조권을 극대화했으며, 일부 세대에 따라 3BAY 및 4BAY를 적용해 세대 내 개방감을 높였다.

아울러 첨단 시스템도 도입된다. 유상 옵션 선택 사항인 차세대 실내 환기 시스템 시스클라인을 비롯해, 입주민이 무료로 볼 수 있는 전자책 도서관, 스마트폰을 이용한 원격제어 시스템, 주차공간 알림 서비스 등 다양한 스마트시스템이 도입되며, 입주민전용 원패스 카드, 무인 택배 등 편의시스템도 갖췄다.

GS건설 관계자는 “성남 구도심 일대에서도 가장 우수한 입지에 들어서는 산성역 자이푸르지오의 가치가 높게 평가되고 있다”면서 “일대 위례 신도시, 판교 신도시를 비롯해 잠실, 강남 등과 생활권을 공유할 수 있는 메리트에 수요자의 관심이 뜨겁게 나타난다”고 말했다.

 

스페셜경제 / 홍찬영 기자 home21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