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본현대생명, ‘MAX 찐 트리플 양로저축보험’ 출시

이정화 기자 / 기사승인 : 2020-07-08 15:12:5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노후생활자금·목돈마련·사망보장 ‘모두 한번에’
평생 사망보장하는 ‘종신사망보장특약’ 부가가능
책임 준비금의 부리 이율은 확정 금리로 적립

 

▲푸본현대생명(대표이사 사장 이재원)이 ‘MAX 찐 트리플 양로저축보험’을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스페셜경제 = 이정화 인턴 기자]노후생활자금과 목돈마련, 그리고 사망보장까지 한번에 준비할 수 있는 보험이 있다.

 

푸본현대생명(대표이사 사장 이재원)‘MAX 찐 트리플 양로저축보험을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해당 상품은 보험기간 중 불의의 사고에 대비한 가족보장자산으로 활용할 수 있다. 보험료 납입이 완료된 시점에는 필요자금을 활용할 수 있는 목적자산 역할도 한다. 보험료 납입 완료 후 특약 유지시에는 노후생활자금으로도 쓸 수 있다.

 

보험기간내 책임준비금의 부리이율(이자율에 붙이는 이율)은 확정금리(주계약 2.2%)로 적립이 되며, 합산장해율이 50% 이상으로 판정시에는 보장은 유지하되 차회 이후 보험료가 납입면제 된다. 계약자 선택에 따라, 평생토록 사망 보장하는 종신사망보장특약을 부가 할 수 있다.

 

‘MAX 찐 트리플 양로저축보험의 가입 연령은 남자는 만15세부터 최대 59세까지, 여자는 만15세부터 60세까지다.

 

주계약의 보험기간은 10년과 20년으로 선택할 수 있고, 특약의 보험기간은 종신이다. 보험료 납입기간은 10년납과 20년납으로 선택할 수 있고, 특약은 주계약의 납입기간과 동일한 기간으로 가입이 가능하다.

 

40세 남자가 주계약과 종신사망보장특약의 가입금액을 각각 5000만원으로 하고, 주계약 보험기간을 20, 특약 보험기간을 종신, 보험료 납입기간을 20년으로 선택할 경우 월 보험료는 289000원이 된다.

 

주계약의 보험기간 중 피보험자가 사망했을 경우 1억원의 사망보험금이 지급되며, 보험기간 만료일까지 피보험자가 생존시에는 만기보험금으로 5000만원을 받는다.

 

주계약의 보험기간 이후 또는 종신사망보장특약의 보험료 납입기간 이후에 사망보험금 연금선지급제도를 활용할 경우, 종신사망보장특약의 해지환급금의 일부 금액을 연금처럼 받을 수 있다.

 

사망보험 연금선지급제도는 신청한 연령부터 선택 기간 동안 특약 가입금액의 일정 비율을 매년 감액해, 이때 발생하는 해지환급금을 연금처럼 지급받는 방식이다.

 

푸본현대생명 관계자는 해당 상품은 사망으로부터 가족들을 경제적 위험에서 보호하고, 필요자금을 적기에 사용할 수 있으며, 노후에는 노후생활자금으로 활용할 수 있는 특징이 있다. 앞으로도 고객 니즈에 맞는 다양한 상품을 개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사진출처=푸본현대생명)

스페셜경제 / 이정화 인턴 기자 joyfully7@speconomy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