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실속폰 2종 유럽·중남미 등에 출시…중저가 스마트폰 시장 공략

홍찬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12-02 15:48:5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홍찬영 기자]LG전자가 실속형 스마트폰 신제품을 글로벌 주요 시장에 출시하며 스마트폰 라인업을 강화한다.

LG전자는 폴란드, 스페인, 이탈리아 등 유럽 주요 국가와 멕시코, 브라질, 파나마 등 중남미 주요국에 ‘LG K50S’, ‘LG K40S’ 두 신제품을 선보이고 있다고 2일 밝혔다.

이들 신제품은 권장소비자가 기준 200달러대(약 23만원~35만원대) 제품이다. 실속형임에도 화면, 카메라, 배터리 등 주요 사양을 동급 최고 수준으로 탑재해 경쟁력을 높였다.

K50S는 6.5형 디스플레이, 4000mAh 배터리, 1300만 화소 전면 카메라와 후면 1300만화소(표준), 500만화소(광각), 200만화소(심도) 트리플 카메라를 탑재했다.

K40S는 6.1형 디스플레이, 3500mAh 배터리, 1300만 화소 전면 카메라와 후면 1300만화소(표준), 500만화소(광각) 듀얼 카메라를 탑재한 게 특징이다.

두 제품은 JDM(합작 개발생산) 방식으로 생산됐다. LG전자가 제품에 필요한 소프트웨어를 개발한 후 제품설계, 부품조달 등은 외부 업체와 협력해 공동 진행하며, 생산은 외부 업체가 전담하는 방식이다.

LG전자는 이 같은 생산 방식 도입이 스마트폰 사업 경쟁력 확보에 큰 일조가 될 것으로 내다봤다. 개발과 생산에 드는 비용을 줄이고 품질 또한 안정적으로 확보할 수 있어 외주 생산에 따르는 위험을 최소화할 수 있다는 이유에서다.

또한 특정 분야에서 전문성을 가진 외부 역량을 부분적으로 활용하는 것은 곧 내부 자원의 보다 효율적인 활용으로 이어지게 된다는게 LG전자의 설명이다.

한편, LG전자는 3분기 실적발표에서 기존 저가 제품 위주이던 스마트폰 외주 생산을 내년부터 중가 라인업까지 확대 적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사진제공=뉴시스]

 

스페셜경제 / 홍찬영 기자 home21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홍찬영 기자
  • 홍찬영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부 기자 홍찬영입니다. 객관적이고 정확한 사실만을 보도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