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펀드서비스, 우리금융그룹과 “시너지 제고 기틀 마련”

김소현 / 기사승인 : 2020-03-28 09:45:0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김소현 인턴기자]우리펀드서비스는 지난해 8월 우리금융그룹의 자회사로 편입된 ‘우리자산운용’에 대한 사무관리 업무서비스를 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우리펀드서비스는 고객이 운용하는 자산에 대해 펀드회계 및 기준가격 산출 등의 사무관리를 위탁받아 서비스한다.

우리펀드서비스에 따르면, 최근 6개월간 데이터 이관 및 자산운용사 니즈를 반영한 커스터마이징을 통해 시스템 고도화 작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오는 9월부터는 ‘우리글로벌자산운용’에 대한 위탁 사무관리 서비스도 개시할 예정이다.

우리펀드서비스는 우리금융그룹사로 편입한 자산운용사와의 시너지를 통해 업무수행 능력과 기술력을 인정받고 향후 운용사 마케팅을 공격적으로 수행할 기틀을 마련한 것이다.

지난 2일 취임한 고영배 우리펀드서비스 대표는 자본시장 기초인프라로서 사무관리 회사의 시스템 경쟁력 및 리스크 관리에 대해 강조했다.

우리펀드서비스는 수기관리업무 최소화와 검증 가능한 시스템 구축을 추진 중에 있다. 그 일환으로, 기준가격 산정시 발생할 수 있는 리스크를 제거하기 위한 ‘운용지시 포워딩 서비스(가칭)’을 개발해 특허 출원을 계획하고 있다.

우리펀드서비스 관계자는 “강화된 영업 경쟁력을 기반으로 보험업계 진출을 위한 시스템 구축 사업은 물론, 우리금융과 연계해 아시아권을 우선으로 글로벌 사업도 추진할 계획이다”며 “우리펀드서비스의 시스템은 시장에서 한층 신뢰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진제공=우리펀드서비스)

 

스페셜경제 / 김소현 기자 sohyun2774@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