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디스플레이, 연내 LCD 사업 철수·…QD로 승부수 내던져

홍찬영 기자 / 기사승인 : 2020-04-01 14:50:4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홍찬영 기자]삼성디스플레이가 LCD(액정표시장치) 사업을 철수한다. 올해 연말까지만 생산하고 ‘퀀텀닷(QD)’ 디스플레이로 사업에 주력한다는 방침이다.

31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디스플레이는 국내와 중국 쑤저우에 있는 7세대·8세대 LCD 생산라인을 올해 말에 중단키로 결정했다.

중국 업체들의 저가 공세로 인해 LCD의 생산·판매가 수익이 나지 않은 것에 따른 결정이라는 게 사측의 설명이다.

삼성디스플레이는 LCD 사업에서 손을 뗀 대신, 중소형OLED 사업과 차세대 디스플레이인 QD와 QNED(퀀텀닷 나노 LED) 개발 등 신기술에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다만 삼성측은 고객사에서 요청한 기존 LCD 물량에 대해선 올해 연말까지 차질 없이 공급할 계획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LCD 개발과 제조 분야 직원들은 LCD 생산이 종료되는 시점에 중소형사업부와 QD분야 등으로 전환 배치될 예정이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이날 아산사업장에서 대형사업부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이 같은 내용의 설명회를 개최했다. 고객사와 협력사에도 향후 사업방향에 대해 설명할 것으로 전해졌다.

업계관계자는 “삼성디스플레이가 이같은 결정을 한 것은 사업의 경쟁력을 높이고 차세대 기술의 상용화를 앞당기기 위한 전략적 선택일 것”이라며 “국내 업체들과의 협력 생태계를 기반으로 내년 QD 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이재용 부회장은 오는 2025년까지 13조원을 투자해 세계 최초의 차세대 'QD디스플레이' 양산 라인을 구축하겠다는 계획을 표명한 바 있다.

 

스페셜경제 / 홍찬영 기자 home21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홍찬영 기자
  • 홍찬영 / 산업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부 기자 홍찬영입니다. 객관적이고 정확한 사실만을 보도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