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uthorities Shut Down Second Largest Dark Web Market, Arrest Alleged Operators

김동수 기자 / 기사승인 : 2019-05-15 15:10:2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Photo source : Pixabay]

[스페셜경제= Dongsu Kim] Law enforcement units seized Wall Street Market (WSM), the second biggest Dark Web market, and arrested three of its alleged operators in Germany.

TechRepublic reports that the arrests are the most recent development in a series of chaotic events involving the now-closed WSM, in which unidentified individuals who operate the site conducted an "exit scam" that was found to make more than $12.4 million in Bitcoins from the digital market's merchants.

The exit scam pushed a WSM moderator to blackmail the site's users, threatening them to expose their physical addresses, as well as leak evidence of illegal orders. Later on, that same moderator released WSM server information and backdoor admin credentials to the Dark Web. This led the police to take down the site and arrest three people who were believed to be the site's operators.

With the WSM's shut down, which came just a month following the announced takedown of another major Dark Web enterprise Dream Market, there is only one major player in the illegal online market scene: Tochka Market, as ZDNet points out.

TechRepublic says that in recent years, some other Dark Web markets have either vanished or have been shut down by authorities. These include Silk Road, Alpha Bay, and Hansa Market—well-known Dark Web markets.

The shutdown of WSM and other similar events are "good for business," the tech news site notes since it means a decrease in the number of stolen records that could be distributed and sold online.

However, the gradual death of the Dark Web doesn't necessarily mean businesses are safe from cybercriminals seeking to sell stolen data for a profit.

Recorded Future's director of data science Garth Griffin said keeping an eye on the Dark Web should be part of an organization's strategy to ensure security.

"Stolen data turns up in all kinds of places, some of which are Tor sites, but many of which also exist on the surface web," Griffin explained. "The wise threat intelligence team takes advantage of as much breadth of coverage as they can get their hands on to ensure they're covering all vectors, with Dark Web content being just one part of that picture."

 

독일 경찰, 두 번째로 큰 다크웹 시장 운영진 체포해... 

[스페셜경제= 김동수 기자] 독일의 법 집행 기관이 두 번째로 큰 다크웹 시장인 월스트리트마켓(WSM)을 압류하고 독일에서 3명의 운영진을 체포했다.

테크리퍼블릭의 보도에 따르면, WSM은 디지털 시장 상인들로부터 부당한 이익을 취했으며 비트코인으로 1,240만 달러(약 146억 원)를 챙겼다. 투자회수 사기, 이른바 '먹튀'다.

이 사기 행각에 더해 WSM의 중재자는 웹사이트 사용자들에게 실제 거주지 주소를 공개하겠다고 협박하고 불법 주문에 대한 증거를 누설하도록 위협했다. 또 다른 WSM 중재자는 WSM 서버 정보와 백도어 관리자 자격 증명을 다크웹에 공개하면서 경찰들은 이 정보를 토대로 WSM을 압류하고 운영진을 체포할 수 있었다.

다른 메이저 다크웹인 드림 마켓(Dream Market) 또한 폐쇄됐으며 이제 온라인에 남은 불법 다크웹 마켓은 토치카 마켓(Tochka Market) 뿐이다.

최근 몇 년 동안 다크웹 시장은 저절로 사라지거나 당국에 의해 폐쇄됐다. 실크로드(Silk Road), 알파베이(Alpha Bay), 한자 마켓(Hansa Market) 등이 여기에 속한다.

WSM 및 기타 유사한 사이트가 폐쇄된 것은 비즈니스에는 좋은 소식이다. 온라인에서 배포 및 판매할 수 있는 훔친 기록물의 수가 감소하기 때문이다.

물론 다크웹이 점차적으로 폐쇄된다고 해서 이익을 위해 기업의 데이터를 훔치려는 해커가 사라지는 것은 아니기 때문에 안심할 수는 없다.

데이터 과학자인 가트 그리핀은 "다크웹을 주시하는 것은 보안을 지키기 위한 조직의 전략 중 하나"라고 설명했다.

그리핀은 이어서 "도난당한 데이터는 어떤 장소에든 나타날 수 있다. 그중 일부는 토르(Tor) 사이트지만 일부는 표면으로 드러난 웹사이트인 경우도 있다. 따라서 위협 정보에 대해 더 큰 그림을 그리려면 다크웹의 콘텐츠를 살펴야 한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동수 기자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