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국내기업 인도네시아 철도사업 진출 위한 교두보 마련

신교근 기자 / 기사승인 : 2019-06-14 16:11:3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14일 인도네시아 교통부와 공동으로 철도사업설명회 개최
▲철도공단과 인도네시아 교통부 관계자들이 14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부산국제철도기술산업전에서 민관협력 철도사업 설명회를 마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스페셜경제=신교근 기자] 한국철도시설공단(이사장 김상균)은 14일 인도네시아 교통부와 공동으로 부산 벡스코 제1전시장에서 열리는 ‘2019 부산국제철도기술산업전’에서 민관협력(PPP : Public Private Partnership) 철도사업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설명회는 인도네시아 교통부 등 철도사업 관련 7개 정부기관의 주요인사 20여 명이 직접 참석해 발주 예정 사업을 소개하고 질의응답과 개별 비즈니스 미팅 등을 통해 국내 민간기업과의 소통에 나선다.

공단은 이번 설명회가 국내 민간기업이 인도네시아 철도사업 발주기관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히고 사업 진출을 위한 제반 여건을 파악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김상균 이사장은 “이번 인도네시아 PPP 철도사업 설명회가 우수한 국내기업들의 인도네시아 철도사업 진출을 위한 발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공단은 한국철도의 맏형이자 해외철도사업의 공동파트너로서 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공단은 자카르타 경전철 1단계 사업(Kelapa Gading∼Velodrome, 5.8km) 수주경험을 바탕으로 지난 5월 국내 민간기업들과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컨소시엄을 구성하여 인도네시아 철도사업 수주활동을 적극 펼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철도시설공단>

스페셜경제 / 신교근 기자 liberty1123@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교근 기자
  • 신교근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취재2팀 소속/정치부 담당/신교근 기자입니다. 자유, 진실, 감각을 모토로 구독자 여러분들께 생수같은 기사만을 전달해 드리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