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은, 카카오게임즈·BTS 등 문화콘텐츠 투자서 결실 거둬

윤성균 기자 / 기사승인 : 2020-09-24 14:02:1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한국산업은행은 ’카카오게임즈‘(게임), ’방탄소년단‘(가수), ’기생충‘(영화) 등 문화콘텐츠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지난 10년간의 지원 노력이 결실을 맺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사진제공=한국거래소)

 

[스페셜경제=윤성균 기자]한국산업은행은 ’카카오게임즈‘(게임), ’방탄소년단‘(가수), ’기생충‘(영화) 등 문화콘텐츠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지난 10년간의 지원 노력이 결실을 맺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최근 코스닥시장에 상장한 ’카카오게임즈‘의 경우 산업은행은 2개 펀드 조성을 통해 총 55억원을 투자해 534억원을 회수하는 등 약 9.7배에 달하는 투자수익률을 기록했다.

산업은행 관계자는 “정책금융기관으로서 펀드 등을 활용하여 은행의 전통적인 투자영역을 넘어 문화콘텐츠 산업 등을 포함한 신산업을 적극 육성하고 있을 뿐 아니라, 이를 통해 수익도 내고 있다”고 밝혔다.

산업은행은 지난 10여년간 펀드 출자사업을 통해 약 30조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산은 출자약정분 14조원)했고, 전체 투자 중 약 45% 수준을 신산업 분야 육성에 지원했다.

특히, 2018년부터 올해까지 9조원 규모로 조성해 혁신성장산업 등에 투자하는 성장지원펀드는 지난 2년간 2조4000억원을 기업에 투자했으며, 향후에도 뉴딜 관련 정부정책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한 지원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아울러 산업은행 벤처금융본부는 ’스마트스터디‘(핑크퐁, 아기상어), ’리디‘(국내 1위 전자책 플랫폼) 등 포함 신산업 분야에 올 8월말까지 전년 연간실적 1254억원 대비 160.6% 증가한 3268억원의 직접 투·융자를 신규 승인하는 등 과감한 자금지원을 실행 중이다.

산업은행 관계자는 “방탄소년단에 이은 카카오게임즈의 성공으로 문화콘텐츠 산업의 경쟁력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면서 “제조기업의 경쟁력 강화, 유니콘 기업 양성 뿐만 아니라 혁신성장 분야 육성을 병행해 향후 뉴딜 생태계 조성에 주도적 역할 수행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사진제공=한국거래소)

 

스페셜경제 / 윤성균 기자 friendtolif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성균 기자
  • 윤성균 / 편집국/금융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편집국 차장 겸 금융 팀장을 맡고 있는 윤성균 기자입니다. 알고 쓰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