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국내 최초 항균 카드 출시…“코로나19 확산 방지”

윤성균 기자 / 기사승인 : 2020-08-07 14:02:1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IBK기업은행은 국내 최초로 카드 표면에 항균필름을 코팅한 ‘데일리위드(DailyWith) 카드’를 오는 24일 출시할 예정이라고 7일 밝혔다.

 

[스페셜경제=윤성균 기자]IBK기업은행은 국내 최초로 카드 표면에 항균필름을 코팅한 ‘데일리위드(DailyWith) 카드’를 오는 24일 출시할 예정이라고 7일 밝혔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세계보건기구(WHO)는 코로나19와 비슷한 계열인 사스 코로나 바이러스가 섬유재질인 지폐보다 플라스틱 재질인 카드에서 더 오래 생존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면서 “데일리위드 카드는 99.9%의 항균성을 가지고 있어 카드를 주고받는 과정에서 코로나 바이러스를 포함한 각종 세균 및 바이러스의 전파를 막아준다” 고 설명했다.

이 카드는 ▲6대 생활영역(통신, 교통, 외식, 편의점, 온라인쇼핑, 병원) 무제한 1% 캐시백 제공 ▲가장 많이 이용한 생활영역 1% 캐시백 추가 제공(매월10만원 한도) ▲건강검진 및 장례서비스 지원 ▲여행·숙박시설 할인(연3회) ▲전용 특가몰 사이트 이용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고객이 코로나19 감염 걱정 없이 사용할 수 있는 항균 카드가 있으면 좋겠다는 윤종원 은행장의 아이디어가 반영된 상품”이라며 “카드 이용 고객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고려한 상품으로, 향후 출시되는 카드상품에도 항균기능을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사진제공=IBK기업은행)

 

스페셜경제 / 윤성균 기자 friendtolif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성균 기자
  • 윤성균 / 편집국/금융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편집국 차장 겸 금융 팀장을 맡고 있는 윤성균 기자입니다. 알고 쓰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