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박·고양이·슈가스컬과 함께 하는 ‘다이소’ 할로윈

김다정 기자 / 기사승인 : 2019-09-23 14:12:1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김다정 기자]균일가 생활용품점 아성다이소가 한 달 앞으로 다가온 할로윈 시즌을 맞아 할로윈용품 기획전을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올해 다이소 할로윈 기획전 테마는 ‘할로윈의 밤(The night of Halloween)’으로, 할로윈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는 인테리어 소품과 파티용품, 할로윈 코스튬 등 총 230여종의 상품을 준비했다.

특히 이번 기획전에는 클래식한 컨셉의 호박, 고양이를 비롯해 슈가스컬 디자인을 새로 선보여 더욱 다채로운 할로윈을 즐길 수 있다.

애니메이션 영화 ‘코코’로 유명해진 슈가스컬은 호러 느낌이 강한 기존의 해골 이미지를 탈피, 귀여운 해골 디자인을 통해 누구나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했다.

또 ‘가성비’ 용품을 확대해 전체 상품의 80% 이상을 2,000원 이하의 상품군으로 구성했다.

집 또는 파티룸 구석구석을 할로윈 분위기로 연출할 수 있는 인테리어 소품은 50여종 준비되어 있다. 호박 및 램프 LED 조명장식만 잘 활용해도 집안 분위기를 클래식한 할로윈의 밤으로 꾸밀 수 있다.

또 새롭게 선보이는 슈가스컬 디자인 아이템을 활용하면 이색 할로윈을 연출할 수 있다.

▲할로윈슈가스컬인형과 ▲할로윈슈가스컬장식소품을 통해 귀여우면서도 앤티크한 할로윈 느낌을 낼 수 있다. 이밖에 할로윈 풍선, 가랜드, 행잉장식을 판매한다.

다이소는 할로윈 파티의 재미를 더하는 파티용품을 강화해 선보인다. 아이들과 함께 즐기기 좋은 트릭 오어 트릿(Trick or Trick) 사탕바구니와 포장소품을 구매할 수 있다.

▲할로윈모자쓴호박라이트와 회전라이트, 할로윈 파티 피리 등은 아이들뿐만 아니라 어른들 파티에 활용하기 좋다. 여기에 파티의 즐거움을 ‘인증샷’으로 남길 수 있는 ▲할로윈포토펀세트도 선보였다.

큐티와 호러 두 가지 분위기를 모두 연출할 수 있는 할로윈 코스튬 용품도 준비됐다.

할로윈 모자로 슈가스컬 마녀모자 및 중절모자를 새롭게 출시했으며, 망토 및 가면 아이템은 다양한 소재와 디자인으로 구성돼 취향 따라 고르는 재미가 있다.

지난해 각각 판매 2위와 4위를 기록한 베스트셀러 호러 분장용품 ▲파티용호러타투와 ▲할로윈 네일패키지 4종세트는 올해도 구매할 수 있다. 또한 도끼, 망치, 지팡이 등 할로윈 룩을 완성시키는 소품들도 만날 수 있다.

아성다이소 관계자는 “다이소는 할로윈 축제 문화가 대중화되지 않았던 2013년 첫 할로윈 시즌 용품을 출시하며, 가성비 할로윈 용품으로 소비자들에게 큰 반향을 일으켰다”며 “이 후 국내 할로윈 축제 문화의 확산과 함께 다이소의 대표 시즌 상품으로 자리 잡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앞으로도 관련용품의 강화 및 확대를 통해 할로윈 축제 문화를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사진제공=아성다이소]

스페셜경제 / 김다정 기자 92ddang@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다정 기자
  • 김다정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부 김다정 기자입니다. 제약/의료/보건/병원/식품/유통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