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카드, 우수고객에게 파격 우대... ‘우카 마이너스론’ 출시

이정화 기자 / 기사승인 : 2020-08-14 13:30:4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우리카드(사장 정원재)가 신용카드 보유 고객 중 신용도가 우수한 회원을 대상으로 약정 한도 내에서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우카 마이너스론’을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스페셜경제=이정화 인턴 기자]우리카드(사장 정원재)가 신용카드 보유 고객 중 신용도가 우수한 회원을 대상으로 약정 한도 내에서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우카 마이너스론’을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우카 마이너스론’은 한도 약정 후 고객이 원하는 때에 언제든 쉽게 이용할 수 있다. 건별 대출과 달리 고객이 실제로 이용한 금액과 기간에 대해서만 이자가 발생한다.

대상은 신용도가 우수한 우리카드 고객이며 약정기간은 1년이다. 신용도에 따라 연단위로 연장 가능하다. 상품 신청은 우리카드 스마트앱, 우리카드 고객센터를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이용 한도는 최고 1억원, 금리는 연 4.0%~10.0% 범위 내에서 고객의 신용도에 따라 정해진다. 기존 시장 내 장기카드대출(카드론)의 평균금리가 연 13%~14%에서 정해졌던 것을 감안하면 업계 최저 수준의 금리경쟁력을 갖췄다는 분석이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기존의 장기카드대출(카드론)은 이용할 때마다 건건이 신청을 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다”며 “우카 마이너스론은 약정기간 및 한도 내에서 고정 이자율로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어서 고객의 불편함을 상당 부분 해소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사진출처=우리카드)

스페셜경제 / 이정화 인턴 기자 joyfully7@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정화 기자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