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보증기금-우리은행, 혁신성장기업 발굴 및 금융지원 맞손

윤성균 기자 / 기사승인 : 2020-05-22 13:30:5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기술보증기금 전경

 

[스페셜경제=윤성균 기자]기술보증기금(이하 ‘기보’)은 우리은행과 22일 서울시 중구 회현동 소재 우리은행 본점에서 ‘포스트 코로나 대응 혁신성장기업 발굴 및 금융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이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포스트 코로나에 대비해 기관 간 보유 역량을 활용해 투·융자 부문 공동대응 체계를 구축하고, 혁신성장기업의 빠른 회복과 성장 지원에 적극 협력키로 했다.

지원 대상기업은 사회적으로 선제적 지원이 필요한 ▲코로나19 피해 혁신성장기업을 비롯해 ▲바이오산업 영위기업 ▲비대면.온라인 서비스 영위기업 ▲혁신성장분야기업 등이다.

기보와 우리은행은 성장 가능성이 높은 혁신기업을 상호 추천해 공동 발굴하고, 투자정보를 공유해 보증 및 후속투자를 지원한다. 기보가 추천한 혁신성장기업은 우리은행이 투자 및 여신을 지원하고, 우리은행이 투자한 혁신성장기업에 대해서는 기보가 투자연계보증을 적극 지원하는 방식이다.

기보가 지원하는 ‘투자연계보증’은 민간에서 투자를 유치한 중소기업에 기술개발 및 사업화 등에 필요한 자금을 추가 공급해 중소기업의 스케일 업을 지원하는 우대보증상품이다.

백경호 기보 이사는 “기보는 우리은행과의 협업을 통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디지털 경제로의 대전환을 추진중인 정부 정책을 선도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기보는 22일 서울시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우리은행과 '포스트 코로나 대응 혁신성장기업 금융지원 협약' 체결했습니다. (왼쪽부터) 강신국 우리은행 IB그룹장, 백경호 기보 이사

(사진제공=기술보증기금)

 

스페셜경제 / 윤성균 기자 friendtolif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성균 기자
  • 윤성균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편집국 차장 겸 금융 팀장을 맡고 있는 윤성균 기자입니다. 알고 쓰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