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건희 별세] 민주당 “이건희 부회장, 한국경제 주춧돌…부정적 유산 낳기도”

윤성균 기자 / 기사승인 : 2020-10-25 13:23:5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 (사진=뉴시스)

 

[스페셜경제=윤성균 기자]더불어민주당은 25일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 별세에 “이 회장의 타계를 계기로 이재용 부회장이 지난 대국민 사과에서 국민들께 약속했던 ‘새로운 삼성’이 조속히 실현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허영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에서 “이 회장은 삼성의 글로벌 도약을 이끌며 한국경제 성장의 주춧돌을 놓은 주역이었다”면서 “한국에서 가장 성공한 기업인으로 화려한 스포트라이트를 받았지만, 그의 인생은 파란만장했던 영욕의 삶이었다”고 평했다.

허 대변인은 “고인의 말대로 삼성은 초일류 기업을 표방했지만, 이를 위한 과정은 때때로 초법적이었다”며 “경영권 세습을 위한 일감 몰아주기와 부당 내부거래, 정경유착과 무노조 경영 등 그가 남긴 부정적 유산들은 우리 사회가 청산해야 할 시대적 과제”라고 말했다

한편, 이낙연 더불어민주당대표는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삼성은 과거의 잘못된 고리를 끊고 새롭게 태어나기를 바란다”며 “고인의 빛과 그림자를 차분하게 생각하며, 삼가 명복을 빈다”고 전했다.

 

스페셜경제 / 윤성균 기자 friendtolif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성균 기자
  • 윤성균 / 편집국/금융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편집국 차장 겸 금융 팀장을 맡고 있는 윤성균 기자입니다. 알고 쓰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