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만원대 5G폰 ‘LG Q92’ 출시

원혜미 기자 / 기사승인 : 2020-08-23 12:50:1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사진제공=LG전자)

 

[스페셜경제=원혜미 기자]LG전자가 ‘벨벳’에 이어 올 하반기 두 번째 5G 스마트폰 ‘LG Q92’로 하반기 시장 공략에 나선다. LG Q92는 프리미엄 기능과 가성비(가격대비 성능)에 초점을 맞춘 40만원대 제품이다.

LG전자는 오는 26일 이통 3사와 자급제 채널을 통해 LG Q92를 국내 출시한다고 23일 밝혔다. 출고가는 49만9400원이다.

이 제품은 LG전자 Q 시리즈 가운데 첫 5G 스마트폰이다. 5G 성장세에 맞춰 고객들이 실제로 체감할 수 있도록 실속형 출고가에 프리미엄급 성능을 갖췄다.

LG Q92는 퀄컴의 고성능 칩셋인 스냅드래곤 765G가 탑재됐으며, 램(RAM)과 저장공간(ROM)은 각각 6GB, 128GB를 지원해 실속형 스마트폰 중에서도 한 단계 높은 스펙을 보여준다. 전면에 3200만 화소 고화질 카메라, 후면에 일반 4800만·광각 800만· 심도 500만·접사 200만 화소의 카메라를 탑재했다.

프리미엄급 스마트폰에 탑재되는 ‘LG 크리에이터스 킷’도 적용됐다. LG 크리에이터스 킷은 동영상 중심의 멀티미디어 콘텐츠를 활용, 편집할 수 있는 기능이다. 보이스 아웃포커싱, ASMR, 타임랩스 컨트롤, 카툰&스케치 카메라 등을 사용하면 재미있고 개성 있는 동영상을 쉽게 찍고 간편하게 편집할 수 있다.

LG전자는 최근 동영상을 시청하는 소비자가 늘어남에 따라 LG Q92에 6.67형 대화면 펀치홀 디스플레이를 탑재했다. 화면 비율도 가로가 넓은 20:9이다.

또 스테레오 스피커를 탑재하고 재생 중인 콘텐츠를 자동으로 분석해 최적의 오디오 음질을 맞춰주는 인공지능 사운드를 지원한다. 영상, 게임 등의 콘텐츠를 즐길 때 좌우 스테레오 스피커에서 흘러나오는 인공지능 음향이 몰입감을 높여준다.

LG Q92는 미국 국방부 군사표준규격인 ‘밀리터리 스펙’을 통과했다. 이 표준은 군 작전을 수행하기에 충분한 내구성을 갖췄다는 의미로 저온, 습도, 고온, 진동, 낙하 등을 테스트한다. 이외에도 4000mAh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해 동영상 시청과 웹서핑 등 전력 소비가 많은 멀티미디어 환경에서 배터리 걱정을 덜었다.

신재혁 LG전자 모바일마케팅담당은 “본격적인 5G 시대를 맞아 대중화를 선도할 수 있는 가격대의 스마트폰을 지속 출시해 고객 선택 폭을 넓힐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LG전자는 LG Q92를 구매하는 고객 가운데 선착순 1만 명에게 펭수 혹은 라이언 캐릭터가 새겨진 ‘그립톡’을 사은품으로 제공한다. 스마트월드 앱에 들어가 LG Q92 기프트팩에서 신청 가능하며, 기간은 26일부터 내달 4일까지다.

 

스페셜경제 / 원혜미 기자 hwon611@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원혜미 기자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