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소통 강화 새 플랫폼 ‘라이브 엘지’ 오픈

윤성균 기자 / 기사승인 : 2020-08-30 12:07:5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LG전자가 31일 고객과의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새로운 기업 미디어 플랫폼 ‘라이브 엘지라이브 엘지(LiVE LG)’를 오픈한다고 30일 밝혔다.

 

[스페셜경제=윤성균 기자]LG전자가 31일 고객과의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새로운 기업 미디어 플랫폼 ‘라이브 엘지라이브 엘지(LiVE LG)’를 오픈한다고 30일 밝혔다.

라이브 엘지는 ‘삶’, ‘살아 있음’, ‘실시간 서비스’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소문자 ‘i’는 LG 브랜드와 함께 더 나은 삶을 살아가는 ‘나’를 뜻한다.

LG전자는 라이브 엘지가 콘텐츠 허브 역할을 맡는다고 밝혔다. LG전자의 공식 보도자료를 제공하는 ‘뉴스룸’을 비롯해 블로그, 페이스북 등에서 각각 발행돼 오던 카드뉴스, 동영상, 인포그래픽 등 멀티미디어 콘텐츠까지 포함된다.

라이브 엘지는 고객의 ‘더 나은 삶’을 위한 콘텐츠를 지향해 가전 및 IT 분야의 앞선 기술, 최신 제품 소식, 기업의 사회적 책임, 새로운 라이프스타일 등 다양한 콘텐츠로 채워질 전망이다.

특히, 유튜버로 활동하는 LG전자 직원이 사내 곳곳을 누비는 ‘일단 클릭’ 코너에서는 직원들이 직접 출연하는 현장 브이로그(Vlog), 임직원 인터뷰 등을 수시로 제공할 계획이다.

LG전자는 이전까지 기업 블로그를 찾았던 고객의 약 70%가 스마트폰으로 접속한다는 것에 주목해 미디어 플랫폼을 모바일 기기에 최적화된 반응형 디자인으로 구축했다.

이에 따라 검색에 최적화된 인트로(Intro) 페이지라 라이브 엘지에 적용됐다. 고객은 콘텐츠를 직관적으로 확인할 수 있는 메인 페이지와 인트로 페이지 가운데 하나를 첫 화면으로 선택할 수 있다.

LG전자는 31일부터 내달 13일까지 LG전자 페이스북과 유튜브 채널에서 라이브 엘지 오픈 기념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벤트에 참여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200명에게 골드스타 에코백과 유리컵 등 뉴트로 굿즈를 제공한다.

LG전자 관계자는 “고객들이 보다 편리하고 재미있게 LG전자의 다채롭고 차별화된 콘텐츠를 만나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소통을 강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사진제공=LG전자)

 

스페셜경제 / 윤성균 기자 friendtolif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성균 기자
  • 윤성균 / 편집국/금융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편집국 차장 겸 금융 팀장을 맡고 있는 윤성균 기자입니다. 알고 쓰겠습니다.

스페셜 기획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