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가오는 추석 연휴…직장인 5명 중 1명 “연휴기간 여행 계획”

정성욱 기자 / 기사승인 : 2019-08-28 15:40:0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스페셜경제 = 정성욱 기자] 직장인 5명 중 1명은 이번 추석 연휴 기간동안 여행을 할 계획인 것으로 조사됐다.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이 여기어때와 함께 직장인 2570명을 대상으로 ‘추석 연휴 계획’에 대해 조사한 결과, 18.4%의 응답자가 ‘여행 계획이 있다’라고 답했다.

28일 사람인에 따르면, 해당 조사에서 여행을 계획 중인 응답자 중 57.4%는 가족과 함께 여행을 할 것이라고 답했다. ▲연인(18.8%) ▲친구(12.7%) ▲혼자(9%)가 뒤를 이었다.

국내 여행을 하겠다는 응답이 84.1%로 압도적으로 많았다. 지역별로는 ▲가평, 양평 등 경기도권(18.1%) ▲부산, 거제 등 경상남도권(15.1%) ▲속초, 강릉 등 강원도권(14.8%) ▲경주, 포항 등 경상북도권(10.1%) ▲서울(9.3%) ▲여수, 순천 등 전라남도권(8.3%) ▲전주, 군산 등 전라북도권(6.3%) ▲제주도권(5.8%) 등이 있었다.

국내 여행을 계획 중인 응답자들이 예상하는 여행 경비는 평균 44만원인 것으로 조사됐다. ‘20~40만원’이 33.4%로 가장 많았고, ‘40~60만원’(24.6%), ‘0~20만원’(23.6%), ‘60~80만원’(8.5%)이 순이었다.

국내 여행 일정은 40.5%가 ‘1박 2일’이라고 답했다. ‘당일치기’는 28.4%, ‘2박 3일’은 23.6%의 응답을 보였다.

전체 응답자의 15.9%는 ‘해외 여행을 할 것’이라고 답했다. ‘태국,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에 갈 것이라는 응답이 37.3%로 가장 많았다. 이외에는 ▲홍콩, 대만, 마카오(20%) ▲중국(8%) ▲일본(8%) 등이 있었다. 지난해 35.2%로 1위였던 일본은 27.2%가 급감했다.

해외 여행 예상 경비는 평균 182만원으로 집계됐다. ▲50~100만원(32%) ▲100~150만원(16%) ▲200~250만원(13.3%) ▲150~200만원(10.7%) ▲400~450만원(5.3%) 순이었다.

여행 일정은 ‘3박 4일’이 26.7%로 가장 많았다. 뒤이어 ▲2박 3일(25.3%) ▲4박 5일(13.3%) ▲6박 7일(9.3%) ▲5박 6일(9.3%) ▲9박 10일(6.7%)이 있었다.

[사진 제공=사람인]

 

스페셜경제 / 정성욱 기자 swook326@daum.net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