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 Top6 선정

이인애 기자 / 기사승인 : 2019-08-13 11:53:1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인디뮤지션 발굴·육성하는 프로그램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 Top6 선정
- 227개팀 참가, 전문가 심사 거쳐 6팀 선발, 28일까지 네티즌 투표 진행해
- 오는 8월 31일, 합정 신한카드 판스퀘어에서 라이브 콘서트 경연 열려

[스페셜경제=이인애 기자]신한카드는 인디뮤지션 발굴, 육성 프로그램인 ‘2019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가 뜨거운 관심 속에 진행 중인 가운데, 최종 결선에 오를 Top6팀이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신한카드 루키프로젝트는 재능 있는 인디뮤지션을발굴해 페스티벌 섭외, 뮤직비디오 및 앨범 제작 등 다양한 방법으로 이들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으로신한카드가 지난 2015년부터 5년째 매년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올해는 총 227개팀이 참가해 평론가, 기획사 관계자 등으로 구성된 전문가 위원의 온라인 심사를 거쳐 12팀을 선발했고, 지난 11일 홍대 상상마당 라이브홀에서 열린 비공개 무대예선을 통해 결선에 진출할 상위 6개팀을 가려낸 것이다.

포크부터 R&B까지 다양한 장르를 아우르는 여섯 팀 ‘구만, 데이먼스 이어, 제이유나, 퍼센트, 프롬올투휴먼, 플랫폼 스테레오’가 38:1의 경쟁률을 뚫고 Top6 자리에 올랐다.

아울러 오는 28일까지 네이버뮤직-뮤지션리그 이벤트 페이지에서 Top6를 대상으로 네티즌 투표가 진행된다고 신한카드 측은 설명했다.

Top6 팀들은 오는 8월 31일, 합정 신한카드 판스퀘어에서 열리는 라이브 콘서트에서 경연을 하게 되며 심사를 통해 최종 Top3로 선발된 팀들에게는 신한카드가 메인스폰서로 참여하는 그랜드민트페스티벌 2019 무대에 오를 기회가 주어지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투표 참여자 중 10명을 선정, 그랜드민트 페스티벌 2019 입장권을 각각 2매씩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된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결선에 오른 6개 팀들은 각자의 개성이 확실한 실력파뮤지션들로 최종 경연 역시 매우 치열하게 펼쳐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재능 있는 아티스트들을 발굴하고, 고객들에게도 즐거움을 줄 수 있는 문화마케팅을 지속적으로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스페셜경제 / 이인애 기자 abcd2inae@speconomy.com 

[저작권자ⓒ 스페셜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인애 기자
  • 이인애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금융과 방산 2진을 맡고 있는 이인애 기자입니다. 항상 바른 기사만을 쓰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이슈포커스